태전그룹 오엔케이, 가습기 등 생활가전 약국 유통

헬스케어+생활가전의 약국 진출 첫 신호탄, 미니가습기 LB12
송연주기자 brecht36@medipana.com 2017-09-27 09:23
토탈헬스케어 유통 기업 태전그룹 오엔케이가 헬스케어 생활 가전의 약국 유통을 시작한다.
 
독일 헬스케어 가전 브랜드인 보이로사(社) 미니가습기를 첫 신호탄으로 생활 가전을 약국에 진출하는 것이다.
 
오엔케이는 세계적으로 인정 받는 헬스케어 제품을 약국에 단독 유통시킴으로써 차별화되고 경쟁력 있는 약국 플랫폼을 만들어 가겠다는 방침이다.
 
오엔케이 강오순 대표이사는 “이번 헬스케어 생활 가전의 약국 진입을 통해 건강 상담 공간인 약국이야말로 토탈 헬스케어 서비스 플랫폼으로 반드시 변모해야 할 장소임을 확인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보이로 미니가습기의 약국 유통은 약국 시장에 헬스케어 생활 가전을 첫 선보인다는 점에서 대표적인 사례로 기록될 만큼 의미 있다”고 말했다.
 
보이로 미니가습기는 콤팩트한 사이즈와 강력한 기능성에 휴대성, 정숙성을 겸비했으며 자동 전원 차단 기능이 있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헬스케어 가전제품이다.
 
오엔케이는 미니가습기 외에도 보이로사의 국내 유명세를 이끈 제품인 전기 무릎 담요를 비롯해 독일침구, 이태리 테크노젤 제품 등 헬스케어 전반의 생활 가전을 약국 시장에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보이로 미니가습기 LB12는 다음달 10일부터 전국 오더스테이션 약국과 모바일 앱을 통해 시판된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도매ㆍ유통]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송연주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