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제약계 "혁신형 제약 지원·육성하자"

보건복지부·혁신형 제약기업 CEO 간담회 개최‥세제지원 등 약속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2018-03-06 16:18
정부가 보다 적극적인 혁신형 제약기업 육성지원을 약속하고 나섰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6일 강도태 보건의료정책실장 주재로 44개 혁신형 제약기업 CEO(혁신형 제약기업 협의회 홍성한 협의회장, 비씨월드제약 대표)와 한국제약바이오협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혁신형 제약기업 CEO 간담회'를 개최했다.
 
강도태 실장은 "제약산업은 작년에 어려운 대외 여건 속에서도 수출 실적이 전년 대비 16% 이상 크게 증가했다"고 설명하며, 특히 신약 기술수출 확대, 바이오의약품의 유럽·미국 승인 획득 등 우리 제약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이 높아졌다고 평가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혁신형 제약기업 CEO 등은 제약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해 인공지능 활용 신약개발 등 국가 연구개발 지원 확대, 국내개발 신약에 대한 건강보험 약가 우대, 개량신약과 바이오시밀러 등의 연구개발비에 대한 세제지원 확대 등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강도태 실장은 "제약기업이 혁신성장 선도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 활용 신약개발, 스마트 임상 인프라 등 R&D 투자 확대, 국내개발 신약에 대한 가치 중심 평가, 세제 지원, 수출 인프라 확충 등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또한, "작년 12월 20일 발표된 제2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5개년 종합계획에 따른 '2018년도 시행계획'을 관계부처 합동으로 수립하고 있으며, 전문가 의견 수렴을 통해 조만간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 실장은 "우리나라 제약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혁신형 제약기업이 앞장서 청년에게 더 많은 일자리를 제공하고, 신약 연구개발 투자 확대 및 해외 신시장 개척 등에 적극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신은진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