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계백병원, 외국 의료진 연수 줄이어

최근 1년 동안 10명 이상 척추센터 방문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8-03-12 19:24

중국, 인도 및 과테말라 등 외국 의료진이 최신 척추 수술을 배우기 위해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원장 조용균) 척추센터를 찾고 있다.

이번 연수를 이끈 척추센터 장동균 교수는 청소년기 특발성 척추 척만증, 선천성 척추 측만증, 성인 척추 측만증 등의 척추 변형과 척추관 협착증 등 퇴행성 척추 질환에 대해 꾸준히 논문을 발표하는 등 연구 분야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외국인 의사들은 장동균 교수의 척추 변형 및 척추관 협착증 수술에 직접 참관해 전반적인 수술 진행 과정과 수술 방법 등 다양한 의료지식을 익혔다.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척추센터 장동균 교수는 "새로운 선진 의료 기술을 배우려는 외국 의료진들과 학술적 교류를 통해 한국 의료의 우수성을 전파하고 앞으로도 해외 의료진 방문을 통해서 상계백병원 척추센터의 수준 높은 의료기술을 나누고 싶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한걸음 더 발전된 진료, 연구, 교육과 학술적 교류 확대 등을 통하여 한국 의료의 우수성을 지속적으로 알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상계백병원 조용균 원장은 "멀리서 연수 온 외국의사들을 위해 게스트 하우스 제공 등 다양한 생활 편의와 세심한 행정 서비스를 통해 외국 의사들이 큰 불편 없이 연수를 받을 수 있게 하고 있다"며 "상계백병원의 최첨단 의료시스템과 선진 의료기술이 현지 의료 환경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임상 각과와 협력하여 다양한 연수프로그램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 간호사가족
    선배간호사들 태움부터 정리해주시죠 강력하게
    2018-03-25 11:01 | 답글 | 삭제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하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