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테이진, 수면무호흡증 시장 개척에 속도

전국 서비스망 구축 양압기 렌탈 진행…온∙오프라인 다양한 마케팅 전개 예정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8-10-18 09:36
가정 산소치료 서비스 선두주자인 유유테이진이 수면무호흡증 치료 시장 개척에 속도를 내고 있다.
 
유유테이진은 지난 7월부터 호주 레즈메드社에서 수입한 `에어센스10`, 미국 필립스社에서 수입한 `드림스테이션` 등 양압기 2종을 보유하고 수면무호흡증 환자에 대한 렌탈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전국 주요도시(서울, 부산, 대구, 대전, 광주, 원주, 전주, 제주)에 영업 및 서비스망이 구축되어 있어 주말에도 양압기 설치가 가능하며, 긴급대응(A/S) 및 정기 방문점검(B/S)을 받을 수 있다.
 
유유테이진은 올해 글로벌 산업용 가스 기업인 에어프로덕츠에서 가정용 산소사업, 의료용 산소∙액체산소 사업 등의 책임자를 역임한 이동욱 사장을 전문경영인으로 영입하며 본격적으로 수면무호흡증 관련 양압기 렌탈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유유테이진 이동욱 사장은 "기존 가정용 산소치료 서비스사업을 통해 구축된 전국 영업∙서비스망과 온∙오프라인을 망라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연 65억으로 추정되는 수면무호흡증 치료 양압기 시장에서 30% 이상의 점유율을 달성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수면무호흡증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양압기 치료는 문재인케어로 불리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정책의 일환으로 지난 7월부터 급여화되어 월 1~2만원대로 비용 부담이 감소됨에 따라 환자들의 양압기 렌탈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에 따르면 국내 수면무호흡증 환자는 2017년 기준 약 3만1000명으로 최근 5년새 16% 증가했다. 질환 특성상 코골이, 호흡 불안정 등 주요 증상이 수면 중에 나타나기 때문에 자가 인지율이 낮고 질환이 아닌 잠버릇 정도로 여기는 경우가 많아 실제 수면무호흡증 환자는 더 많을 것으로 추정된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료기기ㆍ건강식품ㆍ화장품]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최봉선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