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의료재단, GDN 창단 멤버로 합류

글로벌 진단정보 서비스 분야 전문가 협력…지식 공유와 혁신 기대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8-10-19 09:35
임상검사 전문의료기관인 의료법인 GC녹십자의료재단(원장 이은희)은 최근 새롭게 형성된 Global Diagnostics Network(GDN)의 창단 멤버로 합류했다고 19일 밝혔다.

미국 최대 임상검사 전문기관인 퀘스트 다이어그노스틱(Quest Diagnostics)로부터 시작한 GDN은 진단과학, 정보 서비스 등에서 국가의 장벽 없이 연합하여 글로벌 헬스케어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한 목적에서 창단됐다.
 
회사측은 GDN이 많은 환자와 의료인, 제약관계자, 정부기관, 비정부 단체 그리고 교육기관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한다고 설명했다.
 
GDN은 우선적인 주요 핵심 사업으로 멤버간의 동반 진단을 위한 글로벌 플랫폼, 그리고 전염병 연구 및 반응에 대한 빠른 처리를 위해 앞으로 발생 할 수 있는 병원균에 대한 대비망을 형성한다는 계획이다. 이어 추가적인 계획은 지역 및 글로벌 우선순위에 따라 발표될 예정이다.

이은희 GC녹십자의료재단 원장은 "GC녹십자의료재단의 이번 GDN 합류가 다국적 의학 네트워크를 통한 상호 발전과 가능성, 그리고 전문성으로서 한 걸음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캐리 에그린턴 매너(Carrie Eglinton Manner) 퀘스트 다이어그노스틱 어드벤스드 진단부 상무는 "GDN의 협력은 각 나라간의 장벽을 허물고 새로운 기회의 혁신을 촉진시킬 것"이라며 "본 협력은 모든 참여 멤버들이 성장하기 위한 실용적 접근법인 동시에 고객들에게도 혁신적인 진단 과학 뿐 아니라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는 글로벌 접근 권한을 제공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퀘스트 다이어그노스틱과 GC녹십자의료재단을 포함한 GDN 창립 멤버는 사우디아라비아의 알 보르그 메디컬 랩(Al Borg Medical Laboratories), 브라질의 다사(Dasa), 중국의 킹메드 다이어그노스틱(KingMed Diagnostics), 오스트레일리아의 프라이머리 헬스케어(Primary Health Care) 그리고 독일의 신랩(SYNLAB) 등이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료기기ㆍ건강식품ㆍ화장품]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최봉선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