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졸중재활연구단, '뇌졸중 재활 활성화' 심포지엄 개최

뇌졸중 초기 재활 및 경험자 사회복귀 다룰 예정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2018-10-30 09:33

한국뇌졸중재활코호트연구단(단장 김연희/삼성서울병원 재활의학과 교수)은 오는 11월 9일 오후 1시부터 삼성서울병원 암병원 지하1층 강당에서 2018년 뇌졸중 재활 활성화를 위한 정책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연구단은 2012년부터 보건보지부 질병관리본부의 지원으로 ‘뇌졸중 환자의 재활분야 장기적 기능 수준 관련 요인에 대한 10년 추적조사 연구’를 진행 중이다.

 

올해 7년차를 보낸 연구단은 이번 심포지엄에서 ▲뇌졸중 관리에서 초기재활의 역할과 ▲뇌졸중 경험자의 사회복귀와 삶에 대해 집중 조명할 예정이다.

 

김연희 단장은 "심포지엄을 통해 우리나라 뇌졸중 재활 활성화를 위한 귀중한 의견이 모아지기 바란다"며 "뇌졸중 환자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보건 의료 정책 관련 의견 교환의 장이 열리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학회ㆍ학술]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신은진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