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씨바이오, 신약개발 전담 자회사 설립…표적항암제 집중

신임 대표로 제약R&D연구소 권도우 전무 선임
송연주기자 brecht36@medipana.com 2019-03-20 08:59
씨티씨바이오가 보다 집중적이고, 특화된 신약 개발을 위해 지난 15일자로 신약 개발을 전담으로 하는 자본금 9억원의 100% 자회사 ‘씨티씨사이언스’를 설립했다.
 
신임 대표로는 전 씨티씨바이오 제약R&D연구소의 권도우 전무가 선임됐다.

씨티씨바이오 전홍렬 사장은 “씨티씨바이오에서 2003년 이후 축척되어온 개량신약 개발의 기술적 경험을 바탕으로 신속하고 독립적으로 신약 개발에 전념할 수 있도록 사내 조직이 아닌 전문 자회사의 형태로 설립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자회사 설립은 그간 표적 항암제 연구가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어, 이를 통한 빠르고 다양한 사업화에 주된 목적이 있다”고 말했다.
 
신임 씨티씨사이언스 권도우 대표는 “표적항암제 신약 개발은 고령화되는 한국인의 암 발병 유형 등을 고려하고, 부작용이 적은 표적항암제의 장점 등을 최대한 활용해 유전자 돌연변이 유무, 작용기전에 따른 효과 등을 기초연구에서 이미 확인해 타겟이 되는 암유형을 선정하는 과정을 거친다”며 “따라서 곧 본격적인 임상시험을 위한 준비를 자회사에서 진행하게 될 것이며, 표적항암제는 현재 흑색종과 대장암에 큰 실험적 효과를 나타내고 있다”고 말했다.

씨티씨사이언스에서는 씨티씨바이오에서 진행하고 있는 조루복합제의 임상 3상 시험 결과에 따른 해외시장 라이선스도 담당한다.
 
씨티씨바이오 관계자는 “단지 국내에서 신약 한가지 만을 개발하기 위해 설립한 자회사가 아닌 전세계를 무대로 세계 제약사들과 의약품 개발 및 허가등을 교류하는 신약 개발의 국제적 허브 기능을 담당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송연주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