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1Q 1,426억 매출로 5.2% 성장‥수익성 호조

영업이익 94.6% 증가한 205억, 순이익도 195.6% 급증한 223억 기록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9-05-03 15:40
동아ST 330 복사.jpg
동아에스티는 개별재무제표 기준 올 1분기에 전년동기 대비 5.2% 성장한 1,426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3일 발표한 잠정실적 공시자료에 따르면 영업이익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94.6% 증가한 205억 원, 당기순이익 역시 전년동기 대비 195.6% 급증한 223억 원을 기록했다.
 
동아에스티의 1분기 매출액은 당뇨병치료제 `슈가논`, 기능성소화불량치료제 `모티리톤`, 손발톱무좀치료제 `주블리아`, 인성장호르몬 `그로트로핀` 등 주력제품의 성장에 따른 ETC 부문의 매출 증가와 `슈가논`의 라이선스 아웃 수수료 수취 및 GSK 판매제휴 종료 수수료 정산에 따른 기타 매출 증가로 성장세를 보였다고 밝혔다.
 
특히, `슈가논`(CJ헬스케어)과 `모티리톤`(일동제약)은 판매제휴 효과로, `그로트로핀`은 추가 임상을 통해 사용의 편의성 개선과 적응증 추가에 따른 경쟁력 상승으로, 바르는 손발톱무좀치료제로는 국내 유일의 전문의약품인 `주블리아`는 우수한 효과와 안전성을 바탕으로 매출이 점차 확대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해외수출 부문의 경우 캔박카스 수출이 확대되었으나, 그로트로핀의 브라질 주정부 발주물량 감소에 따라 전년대비 소폭 감소했다.
 
회사는 또한 영업이익은 ETC 부문의 매출 증가와 1회성 수수료 수익 등의 증가에 따라 성장했다고 밝혔다.
 
특히 R&D부문의 주요 파이프라인은 순항 중에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자체 개발 중인 당뇨병치료제 `DA-1241`은 미국 임상1b상, 파킨슨병치료제 `DA-9805`는 미국 임상2상, 과민성방광치료제 `DA-8010`은 국내 임상2상 진행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라이선스 아웃한 슈퍼항생제 `시벡스트로`는 폐렴에 대한 글로벌 임상3상 완료했으며, 만성신부전환자의 빈혈치료제 바이오시밀러 `DA-3880`은 일본 허가 신청을 완료한 상태"라고 말했다.
 
당뇨병치료제 `슈가논`에 대해 인도는 발매, 러시아와 브라질은 임상 완료되어 허가/발매를 신청할 예정에 있으며, 또 `슈가논`을 대동맥판막석회화증치료제로 개발 위해 티와이바이오와 티와이레드(JV) 설립하고 국내 임상2상을 진행한다. 또한 도네페질을 주성분으로 하는 주1회 패치형 치매치료제 `DA-5207`에 대해서는 국내 임상1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전문의약품 :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752억 원(2018년 1분기 735억 원)
  
<주요제품>
스티렌(위염치료제): 전년 동기 대비 8.2% 감소한 44억 원(2018년 1분기 48억 원)
모티리톤(기능성소화불량치료제): 전년 동기 대비 22.2% 증가한 66억 원(2018년 1분기 54억 원)
슈가논(당뇨병치료제): 전년 동기 대비 26.3% 증가한 23억 원(2018년 1분기 18억 원)
주블리아(손발톱무좀치료제): 전년 동기 대비 78.1% 증가한 36억 원(2018년 1분기 20억 원)
 
◆해외수출 :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한 321억 원(2018년 1분기 330억 원)
 
<주요제품>
캔박카스: 전년 동기 대비 21.1% 증가한 211억 원(2018년 1분기 174억 원)
그로트로핀(인성장호르몬): 전년 동기 대비 38.3% 감소한 54억 원(2018년 1분기 87억 원)
크로세린(결핵치료제): 전년 동기 대비 73.6% 증가한 17억 원(2018년 1분기 10억 원)
 
◆의료기기·진단 : 전년 동기 대비 1.5% 증가한 182억 원(2018년 1분기 179억 원)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최봉선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