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제약, 1분기 매출액 323억-영업이익 29억

조영제 전년 동기 대비 10% 가까이 성장
송연주기자 brecht36@medipana.com 2019-05-15 18:31
이연제약은 연결 기준으로 1분기 매출액 323억, 영업이익 29억, 당기순이익 28억을 기록했다고 15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3.9%, 당기순이익은 240% 증가한 수치다.
 
공시에 따르면 이연제약은 전년 동기(311억원) 대비 매출이 3.9% 증가하며, 외형 성장 측면에서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이 같은 매출 성장은 옵티레이 시리즈로 대표되는 오리지널 조영제 사업부문과 세파제돈, 도네페트 등을 포함한 제네릭 사업부문이 견인했다.
 
특히 조영제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0% 가까이 성장했다. 회사 측은 오리지널 조영제의 검증된 안전성을 바탕으로 한 시장 커버리지 확대와 내부 영업조직 개편·강화 전략의 시너지 효과로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수익성도 개선됐다. 당기 순이익은 전년 동기(8억원) 대비 240% 증가했다.
 
다만 영업이익은 작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해온 R&D와 관련 ▲연구개발 확대 ▲전문 인력 확충 등에 따른 투자 비용 증가분의 영향으로 인해 감소했다.
 
이연제약 관계자는 “이번 1분기에는 실적 호조와 지앤피바이오사이언스와의 공동 특허 취득 등 순조로운 첫 발을 내딛었다”며 “올해는 매출 증대를 통한 외형 확장과, 지속적인 투자가 진행되고 있는 R&D 성과가 하나둘씩 가시화되는 등 글로벌 바이오&케미칼 전문 제약기업으로의 성장이 본격화 되는 한해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송연주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