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한국-세종문화회관, 암 경험자에 정서적 지지 제공

사회공헌 업무협약 체결..7월부터 올림#콘서트 시행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9-05-22 18:52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지난 21일 암 경험자와 가족들에게 정서적 지지를 제공하기 위해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과 사회공헌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올림푸스한국과 세종문화회관은 암 경험자와 가족을 위한 관객 맞춤형 음악회인 '올림#콘서트'를 오는 7월부터 2020년 3월까지 총 3회에 걸쳐 함께 개최하게 된다.
 
양 기관은 초청 대상 선정부터 그에 따른 주제와 공연 프로그램 기획까지 전 과정에 거쳐 협력할 예정이다.
 
올림푸스한국 오카다 나오키 대표는 "한국을 대표하는 문화예술기관인 세종문화회관과 함께 의미 있는 활동을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의료기업으로서 인류의 삶을 더 건강하고 안전하며 풍요롭게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은 "문화활동이 어려운 우리 주변의 이웃들에게 큰 관심을 기울여준 올림푸스한국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업을 통해 문화를 통한 나눔과 치유를 실천하고, 세종문화회관이 시민들에게 더욱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림#콘서트는 정서적 안정과 치유가 필요하지만 상대적으로 문화적 즐거움을 누리기 어려운 암 경험자와 그 가족들을 위해 올림푸스한국이 지난해 6월부터 시행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총 3차례 공연에서 1,500명이 관람했다.
 
음악으로 이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관객에게 선물 같은 공연을 드린다는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으며, 사단법인 한국혈액암협회가 후원하고 있다. 특히 암 경험자나 의료진이 출연자로 무대에 오르도록 해 환자와 의료진, 연주자와 관객 모두가 함께 즐기고 참여하는 소통의 장이 되고 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료기기ㆍ건강식품ㆍ화장품]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서민지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