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머크 바이오파마, `독거노인 위한 한마음` 봉사활동 진행

34명 임직원 자원봉사자, 전국 5개 도시에서 독거노인 방문해 말벗 봉사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9-06-25 14:06

640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독거노인돕기 봉사활동 (2).jpg

 
한국머크(대표이사 글렌 영) 바이오파마(총괄 제네럴 매니저 울로프 뮨스터)는 `환자를 위한 한 마음, 독거노인을 위한 한 마음(As one for patients, As one for elderly living alone)` 봉사활동을 서울 포함 5개 도시에서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머크 임직원 자원봉사자 34명은 서울, 대전, 대구, 부산, 광주에서 5월 24일과 6월 21일 나누어  홀로 사시는 어르신을 직접 찾아 뵙고 건강 증진을 위한 건강 박수와 말벗 봉사를 진행했다.
 
또한, 한국머크는 연초 `환자를 위한 한 마음, 독거노인을 위한 한 마음` 사내 바자회 행사로 마련된 기금과 회사의 매칭 그랜트 전액을 파트너 기관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기부하여,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전국 90분의 홀로 사시는 어르신들에게 건강 맛사지기도 함께 전달됐다.
 
한국머크는 2017년 `굿모닝 캠페인`을 시작하여,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독거노인돕기 방문 봉사활동 및 봉사활동 기금마련을 위한 바자회를 진행하는 등 사회공헌을 위한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총괄 제너럴 매니저 울로프 뮨스터 박사는 "우리 스스로 우리의 봉사활동 프로그램을 시작부터 끝까지 즉, 기획 단계부터 실행까지 진행하는 것은 중요하다"면서 "이는 자원봉사팀이 함께 기금 마련부터 지역사회 봉사활동까지 모두 진행했다"고 말했다.
 
또한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지역사회의 책임있는 기업시민으로, 굿모닝 캠페인을 통한 독거노인돕기 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자원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김현미 센터장은 "머크와는 작년부터 독거노인 지원 사회공헌활등의 파트너 기관으로 함께 해 오고 있다. 지난달 보건복지부와 `독거노인사랑잇기사업` MOU를 체결하기도 하여, 독거노인을 위한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 프로젝트에 머크가 책임 있는 기업시민으로써 함께 참여하여 감사하다"고 밝혔다. 
 
한국머크의 `굿모닝 캠페인`은 한국 머크의 의학정보 디지털 채널인 `GM  아카데미 플러스` 사이트에 방문하는 2천 명 이상의 심혈관계 질환 의료 전문가와 머크 바이오파마 임직원이 함께 참여한 사회공헌 활동이다. 
 
2017년부터 시작된 `굿모닝 캠페인`은 우리 사회에서 소외된 독거 노인에게 지난 밤 안부를 물으며 손을 내민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이용자들이 `GM 아카데미 플러스`  로그인 후 의학정보를 열람할 때마다 적립금이 쌓이며, 한국 머크도 동일한 금액을 기부하는 `매칭 그랜트` 방식으로 운영됐다.
 
`GM 아카데미 플러스`는 고혈압, 당뇨병, 이상지질혈증 등 만성질환(General Medicine)과 관련된 의학정보와 최신 치료 트렌드를 공유할 수 있는 머크의 디지털 채널이다. 2018년 12월 기금 전액은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기부되고, 국내 5개 도시에서 독거노인을 위한 머크 자원봉사자들의 `말벗 봉사`도 함께 진행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최봉선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