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부산대병원, 노숙인 위해 '찾아가는 이동목욕' 운영

폭염 피해 취약한 노숙인 돕기‥목욕 전후 상담도 진행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19-08-08 15:51

 
 
부산대학병원(병원장 이정주)이 무더위에 취약한 노숙인들을 위해 '찾아가는 이동목욕차량'을 사회복지기관과 같이 운영한다.

찾아가는 이동목욕차량은 매주 목요일과 월요일(격주)에 지역내 노숙인 밀집지역인 부산역과 부산진역 등에서 운영하며, 목욕을 마친 대상자에게는 새로 갈아 입을 속옷과 양말 등도 제공한다.

특히, 이동목욕차량을 이용하는 노숙인을 대상으로 목욕 전후에 상담을 통해 지역내 사회복지시설(부산희망등대·부산소망종합지원센터)과 연계하여 자활 의지가 있는 노숙인에게는 자활시설 입소를 유도하는 등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한편, 이동목욕차량은 2015년 첫 운영을 시작으로 최근까지 275회를 운영하여 약 2,500여명의 노숙인이 이용했으며, 원내 임직원의 자발적 봉사 참여로 운영되고 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조운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