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기술사업화 아카데미 2019' 개설

내달 23~25일 진행…사업전략 수립부터 기술사업화 전 과정 다뤄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19-08-22 17:33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산하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연구회(연구회장 이재현, 이하 K-BD Group)는 바이오헬스산업 글로벌 라이센싱, 사업개발, 오픈이노베이션을 주도할 수 있는 전문가 양성을 위해 '글로벌 기술사업화 아카데미(입문과정) 2019'를 개설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오는 9월 23~25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진행된다.
 
최근 국내 바이오헬스산업계는 자체 보유 기술력과 유망 신약 및 신기술 등 혁신 역량 강화와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 직접 진출, 글로벌 라이센싱 등 해외 시장 진출이 점차 가속화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R&D 전략 수립, 포트폴리오 관리, 재무관리, 국내외 기술 도입 및 이전에 따른 유망 파트너 발굴, 가치평가, 계약, 협상, 사후관리 등 오픈이노베이션 전 영역에 걸쳐 사업전략을 기획하고 실행할 수 있는 사업개발 전문가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국내 사업개발 전문가 단체인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산하 K-BD Group 역점 사업의 일환으로 국내 바이오헬스산업계의 사업개발 전문가 양성에 대한 수요를 진작시키기 위해 지난 해에 이어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환경 변화를 능동적으로 리드할 수 있는 사업개발 전문가를 지속 배출해 나갈 계획이다.
 
글로벌 바이오헬스 시장 변화와 오픈이노베이션 환경 변화를 감안해 보다 체계적으로 개편된 글로벌 기술사업화 아카데미 2019는 입문과정, 전략과정, Bio Project Management과정으로 구성돼 R&D 전략 수립부터 글로벌 사업화에 이르는 전 과정에 걸쳐 요구되는 필수적인 이론, 지식 및 노하우뿐만 아니라 전문 스킬과 사업통찰력을 체득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아울러 동 교육과정과 병행해 '글로벌 기술사업화 아카데미'의 연장선으로 회사 설립, 자본조달, 투자, IPO, 전략적 제휴 등 바이오벤처 경영 전 과정에 대해 바이오헬스기업 및 투자자 관점에서의 투자, 협력 방안을 탐색하기 위해 성균관대학교 약학대학과 공동으로 '바이오벤처경영과정'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글로벌 기술사업화 아카데미(입문과정) 2019는 글로벌 바이오헬스산업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전 주기적 혁신전략 수립 및 사업개발, 기술사업화 전략을 강구하고 실행 대안 마련에 필수적인 라이센싱, 지재권관리, 계약, 협상, 재무 관리 등 혁신활동과 기술사업화 및 글로벌 시장 진출 전반에 관여되는 가치사슬에 대한 이해와 기초 지식, 노하우 등을 함양하여 실무전문가를 양성하고자 총 9개의 모듈로 구성된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관계자는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글로벌 무대에서 라이센싱, 전략제휴, 기술투자 등의 다양한 사업개발 경험과 제약 비즈니스에 대한 지식과 이해, 노하우 및 사업통찰력을 갖춘 최고의 전문가들을 초빙해 실사례를 중심으로 글로벌 스탠다드와 베스트 프렉티스를 학습할 수 있는 교육훈련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글로벌 기술사업화 아카데미(입문과정) 2019은 KDRA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하며 교육 효과성 제고 차원에서 참가인원을 제한해 선착순으로 참가 신청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