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약 약본부, 청각장애 중·고등학생 대상 안전 교육 실시

'2019년 약바르게알기 지원사업' 일환… 최은경 부본부장 "약사 자부심 크게 느꼈다"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19-09-17 08:41
대한약사회(회장 김대업) 약바로쓰기운동본부(본부장 김이항, 이하 ‘약본부’)는 지난 11일 인천성동학교 청각장애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의약품안전사용교육을 실시했다.
 
 
약본부는 식품의약품안전처 '2019년 약바르게알기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시각 및 청각 장애인을 대상 의약품안전사용교육을 총 10회 진행할 예정이며, 지난 6일 시각장애인 대상 교육에 이어 청각장애인 대상 교육을 이날 처음으로 실시했다.
 
교육을 진행한 약본부 최은경 부본부장은 "이번 교육 대상 학생들은 청각장애 이외 발달장애 등을 동시에 갖고 있고, 수화통역 교사와 동시에 진행하기 때문에 교육시간이 많이 소요됐지만 약의 전문가로서 약사만이 할 수 있는 의약품안전사용교육에 대한 자부심은 더욱 크게 느꼈다"고 전했다
 
교육에 참여한 정준 학생(인천성동학교 1학년 중학생)은 "처음 받은 의약품안전사용교육이 너무 좋았다"며 "약에 대해 잘 몰랐는데 이번 교육을 통해 안전하게 사용하는 방법을 알게 되었고 약에 대해 배우는게 재미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약본부는 시각장애인 대상 2회․청각장애인 대상 2회․장애인 돌봄 교사 대상 2회 의약품안전사용교육을 진행하게 되며, 식약처 용역사업을 11월까지 마무리하고 12월초 용역결과 보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약사ㆍ약국]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이호영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