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에스투시바이오와 항혈전제 신약 연구개발 추진

기존 약물 단점 보완, 새로운 작용기전과 제형 개발 목표로 공동 연구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9-09-23 11:09

640 일동제약 - 에스투시바이오 공동연구개발 협약식.jpg

최성구 일동제약 중앙연구소장(왼쪽에서 여덟 번째)과 한균희 에스투시바이오(왼쪽에서 아홉 번째) 대표를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협약식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에스투시바이오(대표 한균희)와 신개념 항혈전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에스투시바이오는 자체 플랫폼 및 원천기술 등을 활용해 신약 후보물질의 도출 및 개발, 신약 관련 라이선스 아웃 등을 전문적으로 수행하는 신약개발 벤처기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일동제약은, 자사의 신약 연구개발 역량과 에스투시바이오의 신약후보물질 탐색 및 도출 기술을 활용하여 혁신신약(first-in-class) 항혈전제 개발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또한, 투자 및 상용화, 수익실현 등에 대해서도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국내외 관련 통계에 따르면, 현대인의 주요 사망원인으로 심혈관계 질환이 암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비중을 차지한다"며, "항혈전제의 경우 신약 및 신제형에 대한 요구가 꾸준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에스투시바이오와 함께 기존 약물들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새로운 작용기전과 제형을 가진 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공동 연구에 돌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최성구 일동제약 중앙연구소장은 "신약개발을 위한 핵심 열쇠는 `원천기술`과 `속도`"라고 강조하며, "양자간 긴밀한 협력과 소통을 통해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수하자"고 말했다.
 
한균희 에스투시바이오 대표는 "R&D 역량과 인프라를 고루 갖춘 회사와 협력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현재 관련 전문가 및 실무자를 중심으로 한 컨설팅 그룹 구성 등 필요한 준비를 마친 상태"라고 밝혔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최봉선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