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양지병원, 한.몽골 국제의학포럼 개최

몽골 국립 법무부 내무병원인 'GHSSS'와 공동 의학포럼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9-09-23 16:54

190923 한몽국제포럼1.jpg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병원장 김상일) 은 20일 몽골 울란바토르 소재 몽골 국립 법무부 내무병원, 'GHSSS병원'(General Hospital for the States Special Servants, 병원장 바트투르) 과  한·몽국제의학포럼 (Green & Red International  Innovation Forum) 을 개최했다.

GHSSSS 병원 세미나실에서 열린 의학포럼에는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김상일 병원장을 비롯하여  전문의4명과 GHSSS 병원 바트투르 병원장 등 의료진 50여명이 참여했다. 특히 이번 포럼의 명칭은 양국 병원의 로고 컬러를 인용한 ‘Green & Red International  Innovation Forum’ 으로 정했다.

'GHSSS'는 몽골 법무부 및 내무부 산하 의료기관으로 전,현직 특수 공무원 등에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병원이다. 이 병원은240병상, 의료진 포함350여명이 근무하는 울란바토르 최대 규모의 병원 중 하나이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의료진은 이날 포럼에서 '어깨 관절경 수술 및 치료'(정형외과 정호연 과장), '양성 전립선 비대증의 Holmium레이저치료' (비뇨의학과 조희주 과장), '갑상선 질환의 외과적 치료' (유방갑상선외과 박요한 과장) 를 주제로 한 강연을 통해 어깨 관절 질환과 전립선 질환, 갑상선 질환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과 치료/수술 사례 등을 소개했다.

한편 양 병원은 지난 7월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에서 병원행정과 보건의료 정보공유, 양국 의료진 우호 증진을 위한 의료협약을 체결한 바 있는데 이번 포럼은 협약에 따라 양국 의료진이 참여한 공동 포럼으로 개최되었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김상일 병원장은 "GHSSS와 함께 개최한 한·몽국제의학포럼을 계기로 향후 정기적인 컨퍼런스와 보건행정 및 의료진 교류 등 양국 기관이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협력방안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GHSSS병원 바투투르 병원장은 "현재 계획 중인 몽골병원협회 설립에 한국 병원협회에서 많은 경험을 보유하고 있는 김상일 병원장의 조언과 도움이 필요하다"며 "이번 포럼의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 4월 양 병원이 주관하는 대규모 컨퍼런스를 개최하는 등 상호 의료협력을 강화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