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치과병원, 2년 연속 고려인 마을 의료봉사

치석제거·발치 등 시행…거주민 건강한 삶 기대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9-10-17 11:25

지난해 고려인마을  의료봉사1.jpg


전남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박홍주)이 2년 연속 독립투사 후손들에 대한 의료봉사를 펼치며 뜨거운 동포애를 나눈다.

전남대치과병원은 오는 20일 제7회 고려인의 날을 맞아 박홍주 병원장을 비롯한 임영관 교수 등 10여명의 봉사단을 꾸려 광주광역시 월곡동에 위치한 고려인 마을을 방문해 거주민을 대상으로 구강검진 및 치료를 시행한다.

고려인 마을 의료봉사는 지난해 5월 전남대치과병원-고려인 마을의 의료지원 MOU 체결에 따른 공공의료활동으로, 지난해 10·11월 두 차례 실시된데 이어 이번이 세 번째 이다.

봉사활동을 통해 고국에서 어렵게 생활하는 고려인 마을 거주민들에게 건강하고 희망찬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훈훈한 동포애를 나누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봉사단은 이번 봉사를 위해 '움직이는 치과병원'인 장애인구강진료버스와 각종 진료장비·구강용품 등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시작되는 의료봉사는 구강검진 및 상담, 치과 치료, 구강용품 배무 등 3개 분야로 나뉘어 5시간 동안 진행된다.

특히 장애인구강진료버스에서는 치석제거, 치아우식 레진 수복, 단순 발치 등의 치과치료가 이뤄진다.

또 칫솔을 배부하고 치태 검사, 칫솔질 교습 등도 시행할 계획이다.

이번 봉사단을 이끄는 박홍주 병원장은 이날 고려인 마을로부터 두 번째 감사패를 받게 된다.

지난해 박홍주 병원장은 고려인 4세 자녀에게 구순구개열 수술을 통해 새로운 삶을 선사해 감사패를 받았다.

한편 전남대치과병원은 고려인 마을 의료봉사 외에도 장애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구강진료버스를 운영하는 등 어려운 이웃과 지역민의 구강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