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간병통합서비스 395개 병원에 151.7억 인센티브 지급

건보공단, 성과평가 시행 결과에 따라 차등 제공.."질 향상 기대"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9-11-08 19:17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병원의 운영성과를 평가하고 평가결과에 따른 인센티브를 지급한다고 8일 밝혔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성과평가 및 인센티브 지급제도는 사업 참여 확산과 함께 간호인력 처우개선 및 정규직 고용 등을 통해 입원서비스 질 향상을 유도하기 위해 올해 처음 도입됐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시범사업 참여기관은 올해 9월 기준 전국 510개소(4만 2,539병상)이며, 이번 인센티브 지급대상은 2018년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1분기 이상 운영기관 중 평가에 참여한 395개 기관이다.
 
이들 병원의 사업운영 성과평가를 위해 공공성(평가자료 제출), 구조(통합서비스 참여율), 과정(간호인력 처우개선, 고용형태, 기준 준수여부) 등 총 3개 영역의 5개 지표를 활용했다.
 
평가 결과에 따라 대상기관을 3등급(A, B, C)으로 구분했으며, 인센티브 규모는 2018년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입원료 공단부담금 총액의 2% 수준인 총 151억 7,000만원이다.
 
인센티브는 기관별 평가등급 및 급여비 규모에 비례해 차등 지급되며, 향후 간호간병 병상 확대와 더불어 인센티브 규모를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이번 성과평가 인센티브는 적정보상을 실현하되, 동일 등급에서는 급여비 규모가 작은 기관의 지급률을 높이는 등 중소병원의 지원을 강화한다"면서 "이를 통해 사업참여 확산 및 간호인력 처우개선을 유도하는 등 보상의 선순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향후 인센티브 규모의 확대와 함께, 환자안전 및 이용자 만족도 등 서비스 질 영역으로 단계적으로 평가영역을 확대함으로서 서비스 질 향상을 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부연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서민지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