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석 이전 만성콩팥병 관리 "법제화 통한 국가등록 확대"

"학회 차원 등록사업 35년째…한계 분명 국가차원 지원해야"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9-11-19 06:04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투석을 진행해야 할 말기신부전증을 조기에 예방하기 위해서는 만성콩팥병부터 관리에 나서야 한다.

이를 위해서 기존 환자들의 유병 양상과 치료 단계에 대한 통계가 필요한데, 관련 질병의 관리법안을 제도화하여 체계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는 주장이 강조됐다.
 

333.jpg


대한신장학회 류동열 등록이사는 지난 18일,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만성콩팥병관리법안 공청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류 이사는 "투석환자는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는데, 조사에 따르면 오히려 암환자 보다 낮은 삶의 질을 유지하고 있다. 이런 관전에서 투석을 하기 이전 단계에서 관리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기존에 학회차원에서 진행하던 투석환자 등록사업을 국가등록제로 전환해 질병관련 자료를 모으고 해당 질환에 대한 대처를 진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신장학회 차원에 투석환자 등록 사업을 지난 1985년부터 진행하고 있지만, 학회 회원을 상대로 진행되는 사업이기 때문에 한계가 있다.

이를 정부차원의 사업으로 확대한다면 보다 유의미한 통계를 확보할 수 있다는 것이 학계의 전망이다.

류 이사는 "만약 등록제가 시작된다면, 만성콩팥병에서부터 관리에 들어간다. 이를 토대로 질병의 양상, 투석 시기 등이 통계로 확인돼 학회에서 연구가 진행될 것이고 이것이 바로 정책에 반영될 수 있다"고 내다봤다.

만성콩팥병은 3개월 이상 신장이 손상되어 있는 상태이거나 콩팥기능 감소가 지속적으로 나타나는 것으로 정의되며, 심혈관질환 위험을 증가시키고 콩팥기능상실과 다양한 합병증을 동반하는 질환이다.

특히 인구의 고령화, 만성질환의 증가와 함께 만성콩팥병의 발생이 늘어나고 있으며 많은 국가에서 높은 유병률과 발생률, 뇌졸중, 심질환, 당뇨·감염 등의 합병증 및 의료비 증가를 야기하고 있어, 만성콩팥병의 발생 증가는 보건학적으로 중요한 문제가 되고 있다.

이것이 계속진행되면 말기신부전이 되는데 이 시기가 된다면 혈액투석, 복막투석 및 콩팥이식을 포함하는 신대체요법을 받지 못하면 건강상태를 유지하지 못하고 단기간에 사망에 이른다.

지난해 기준으로 투석을 받은 환자 수는 약 8만 4000명, 이식을 받은 환자 수는 약 2만 명으로 모두 10만 명이 넘는 환자가 말기신부전으로 치료받고 있다.

이에 지난 7일 자유한국당 신상진 의원은 국가 차원에서 만성콩팥병을 체계적으로 예방·관리하고, 환자의 경제적 부담능력 등을 고려해 국가가 치료비용을 지원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골자로 '만성콩팥병관리법안'을 대표발의했다.

이 같은 움직임에 정부도 긍정적인 움직임으로 보며, 만성콩팥병 환자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보건복지부 김기남 질병정책과장은 "현재 만성콩팥병 지원은 상당히 분절적으로 이뤄지고 있는데 제시한 법안은 집중 관리 등이 나와 있다. 특히나 투석기관 질 관리는 그동안 감염관리 차원에서 필요하다"고 평가했다.

그동안 질병단위의 관리는 감염병 영역에서는 기본법을 중심으로 법이 제정이 되어 있다. 아울러 만성질환 역시도 암, 희귀질환법, 치매 질병 단위로 체계가 잡혀가고있다.

이에 만약 만성콩밭병관리법이 제정이 된다면 투석환자 등록, 투석 기관 질 관리 등이 명문화 되면서 이에 맞춰 관리를 진행하면 된다.

김 과장은 "다만 앞으로 법제정 논의 과정에서 질환별로 진행하는 법제화가 전체 법체계와 충돌이 없는지를 신중하게 고려해봐야 겠다"며 "제정된 논의를 토대로 출발점을 삼겠다"고 다짐했다. 

나아가 간호계에서도 통합된 관리체계 하에서 투석 기관 및 사람에 대한 교육이 충분히 진행되어야 한다는 의견도 개진했다.

병원투석간호사회 정은주 회장은 "향후 국가차원에서 투석환자가 관리가 되면 실제적으로 만성콩팥에 대한 인증 통과를 통해서 운영실태나 사후관리까지 되어야 한다"고 의견을 보탰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관련 기사

[학회ㆍ학술]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