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醫, 제18회 '한미참의료인상' 수상자 선정

심사위원회 심사 거쳐 연세의료원 의료선교센터·한국불교연구원 무량감로회 선정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9-11-19 09:00
서울특별시의사회(회장 박홍준)는 11월 18일(월) 제18회 한미 참의료인상(Hanmi 'Cham' Award for the Medical Service) 심사위원회를 개최하여 올해의 수상자로 '연세의료원 의료선교센터(대표 박진용), 한국불교연구원 무량감로회(대표 박귀원)'을 선정하였다고 발표했다.

박홍준 회장은 "높은 전문성을 가지고 아무나 수행할 수 없는 분야인 의료를 통하여 나눔을 실천하고 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는 의료인 봉사자들에게 존경을 표하며, 심사에 참여한 심사위원들은 이번 심사에서 헌신성, 모범성 등을 높이 평가하였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보다 적극적인 홍보를 통하여 겉으로 드러내지 않고 묵묵히 애쓰는 봉사자를 꾸준히 발굴 할 것이며, 심사위원회를 통해 선정된 연세의료원 의료선교센터와 한국불교연구원 무량감로회의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를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미참의료인상"은 서울특별시의사회와 한미약품(주)가 공동으로 2002년에 제정하여 올해로 18회를 맞이하고 있으며 다가오는 12월 2일(월) 오후 6시 30분, 소공동 롯데호텔 3층 사파이어볼룸에서 각계 인사들이 참여한 가운데 시상식을 개최할 예정이며, 총 상금 3,000만원과 상패가 수상자인 연세의료원 의료선교센터와 한국불교연구원 무량감로회에 수여된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개원가]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