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방형실험실로 기업 품은 병원‥혁신성장 날개 단다

진흥원, 개방형실험실 활성화 지원 확대 예고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2019-11-19 14:10

개방형실험실을 통한 의료기관의 성과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진흥원이 관련 사업 지원 확대를 강조하고 나섰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지난 15일 고대구로병원 신관 10층 대회의실에서 개방형실험실 사업 사례와 스타트업 전략을 주제로 연구중심병원 협의회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연구중심병원 협의회는 분기별로 개최되는 정기 세미나를 통해 연구중심병원 간 네트워크를 활성화하고 연구 성과에 대한 사업화 전략 및 발전 방안을 지속적으로 공유해오고 있다.
 
이번 연구중심병원 협의회 세미나에는 연구중심병원 관계자 80여명이 참석하여 고대구로병원의 '개방형 실험실 구축 사업' 수혜기업과 '지역클러스터-병원 창업 인큐베이팅 지원사업' 주관기관 관계자들과 만남을 가졌다.
 
세미나는 '개방형 실험실 구축 사업' 및 '지역클러스터-병원 창업 인큐베이팅 지원사업' 소개로 시작하여 '개방형 실험실 구축 사업'의 주관기관인 고대구로병원의 수혜기업(오썸피아 등 7개 社) 소개가 이어졌다. 이후 창업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한 제품개발부터 정부과제 지원 및 투자 유치 전략을 소개하는 시간으로 마무리되었다.
 
진흥원 산업진흥본부 엄보영 본부장은 "이번 만남을 통해 개방형실험실 수혜기업의 우수 제품과 기술을 우수한 연구역량을 가진 연구중심병원 의료진에 소개함으로써 창업기업과 임상의사와의 공동연구 및 국산 제품 활용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우수한 보건의료 인프라를 갖춘 병원과 창업기업이 협력하여 혁신 성장을 이끌어나갈 수 있도록 산·학·연·병 간 지속적인 교류 활성화를 위해 진흥원은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신은진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