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신경통증학회, 난치성통증환자 치료기금 전달

서울시의사회 봉사단에 300만원 기탁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9-11-22 17:50

3333.jpg


대한신경통증학회(회장 고도일)가 지난 22일 서울 서초구 소재 쉐라톤 팔래스 호텔에서 서울시의사회 봉사단 관계자들과 난치성통증환자 치료 기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전달식에는 고도일 대한신경통증학회 회장, 지규열 총무이사, 박홍준 서울시의사회 회장, 조필자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 단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대한신경통증학회는 지난해에 이어 난치성통증 환자를 위한 치료 기금 300만원을 서울시의사회 의료봉사단 측에 전달했다.

고도일 회장은 "난치성 통증 환자 중 생계에 어려움이 커 치료를 맘 편히 받지 못하는 환자가 굉장히 많다. 큰 금액은 아니지만 환자들을 위해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난치성 통증 질환은 학회 차원에서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분야다. 앞으로도 대한신경통증학회는 어려운 환자들을 위해 서울시의사회와 적극 협력해나갈 뿐 아니라 활발한 연구 활동을 통해 질환 정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대한신경통증학회는 지난 4일 난치성 통증 환자 치료 기금 마련을 위한 자선골프대회를 개최한 바 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학회ㆍ학술]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