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병원-인천보훈병원, 취약계층 이웃 위한 진료·연구 교류키로

의료인 교육·검사 의뢰 등 상호교류를 위한 협약 체결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9-12-03 18:36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은 인천보훈병원(병원장 김영찬)과 국민보건 향상에 공동으로 기여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3일 체결했다.
 
김양우 가천대 길병원장과 김영찬 인천보훈병원장은 이날 길병원 뇌과학연구원 회의실에서 만나 협약서에 서명했다.
 
양 병원은 진료, 교육, 연구에 관한 공동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협조해, 국민보건 및 의료의 질을 향상시키고 상호 발전을 도모하는데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진료의뢰가 필요한 환자를 위한 협력은 물론, 의학정보 교류 및 시설 이용, 의료기술 자문과 견학, 검사 의뢰 및 회신, 의료인 교육의 상호 지원, 전산화 자문 등에 있어 폭넓게 교류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인천보훈병원은 인천과 경기 서부지역에 거주하는 국가를 위해 희생한 국가유공자와 그 가족들, 장애우 등 취약계층 이웃의 건강을 위해 지난해 8월 개원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서민지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