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치과병원, 베트남 빈멕 최고운영책임자 내방

베트남 구강보건증진 위한 협력방안 논의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1-17 16:43

88888.JPG


지난 15일 서울대치과병원(원장 구영)에 베트남 빈(Vin)그룹 산하 종합의료기관인 빈멕(Vinmec) 최고운영책임자(COO)인 모하메드 알리 아부 바카르(Mohamed Ali Abu Bakar)가 내방했다.

이날 모하메드 알리 아부 바카르 최고운영책임자는 한국과 베트남의 의료시장 비교, 교육 및 연수프로그램을 이용한 교류 등에 대한 논의를 활발하게 진행하며, 베트남 구강보건증진을 위한 협력방안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뒤이어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전신마취시설과 회복실을 시작으로 서울대치과병원의 우수한 시설과 체계적인 시스템을 직접 확인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서울대치과병원이 독자 개발하여 사용 중인 치과병원 맞춤형 의무기록시스템 DENHIS(DENtal Healthcare Intelligence System)에 큰 관심을 보이며 "베트남 치의료체계의 발전과 구강보건증진을 위해 서울대치과병원과의 협력이 필요하다"며 "빠른 시일 내에 다시 만나 계속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