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지켐생명과학 '글로벌 신약개발 마일스톤' 공개

구강점막염 2상 탑라인 등 발표…글로벌 빅파마와 라이센싱 결실 구체화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1-20 09:09

엔지켐생명과학(대표 손기영)은 1월 13일부터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다수의 빅파마들과 EC-18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기술이전을 위한 비밀유지협약(CDA)을 체결, 이 중 일부는 세부적 기술실사(due diligence) 단계의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는 글로벌 제약, 바이오업계 대표기업을 초청해 투자자들에게 지난해 성과와 올해 계획을 발표하는 세계 최대 제약-바이오 행사로, 올해에는 '바이오테크쇼케이스 2020' 등 다양한 관련 행사들이 함께 개최됐다.
 
엔지켐생명과학은 이번 행사에서 구강점막염(CRIOM) 임상2상 Top Line Data 발표, NASH 라이센싱, 급성방사선증후군 미 정부 연구 그란트 획득 등 올해 안에 가시화될 '2020 글로벌 신약개발 마일스톤'을 공개해 빅파마들, 투자기관 및 현지 언론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글로벌 유력 투자정보 포털인 프로액티브(Proactive) 방송은 손기영 엔지켐생명과학 대표와의 인터뷰를 통해, 한국과 미국에 거점을 둔 글로벌바이오제약사 엔지켐생명과학이 임상2상 진행 중인 구강점막염, 호중구감소증과, NASH 라이센싱 진전 상황, 美 정부 급성방사선증후군(ARS) 연구그란트 획득 진행상황 등을 집중 보도했다.
 
엔지켐생명과학 최고의학책임자(CMO) 김명환 교수는 바이오테크쇼케이스에서 "NASH는 복잡한 발병기전으로 인해 아직까지 FDA 허가 받은 치료제가 없으며 미국인구의 약 25%가 이 질병에 노출돼 있다"면서 "EC-18은 간에 존재하는 쿠퍼세포, 성상세포 그리고 지방세포, 근육세포, 소장 상피세포에 존재하는 패턴인식수용체(PRR, 특히 TLR4)의 세포내 재순환(recycling)을 촉진시켜 NASH와 간섬유화를 치료하는 최초의 PETA(PRR Endocytic Trafficking Accelerator) 작용기전 물질"이라고 발표해 NASH 신약의 등장을 예고했다.
 
엔지켐생명과학 미국법인 조도현 대표는 JP모건 행사와 관련, 다수의 빅파마들과 NASH 기술이전을 위한 비밀유지협약(CDA)을 체결했고, 이 중 일부는 세부적 기술실사(due diligence) 단계로 진입해 협의가 진행되고 있다며 이번 성과를 설명했다. 또한 올 하반기에 임상개발 2상의 효과성 데이터(Top Line Data) 발표를 예정하고 있는 CRIOM의 유럽과 일본 개발 판권 이전을 위한 파트너십 논의 및 미국 내 혁신신약지정(Breakthrough Therapy Designation) 신청 마일스톤도 제시했다.
 
엔지켐생명과학은 이번 행사중 NASH분야 세계적 권위자이며 NASH-TAG(NASH 치료제) 컨퍼런스를 이끌고 있는 美 시카고大 마이클 찰톤(Michael Charlton) 교수를 '엔지켐생명과학 과학기술자문위원회(Scientific Advisory Board)'에 전격 영입했다고 밝혔다. 찰톤 교수는 EC-18의 PETA 작용기전을 검토한 결과, NASH의 빅파마 라이센싱 및 글로벌 임상2상 개발 잠재력이 매우 높아 치료제 개발에 합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엔지켐생명과학은 JP 모건 컨퍼런스에 앞서 지난 1월 10일 샌프란시스코에서 과학기술자문위원회를 개최, 임상개발 성과와 美 국방성(DOD), 美항공우주국(NASA), 국립보건원(NIH) 등 정부기관과의 협력 연구성과를 공유했다. 이번 자문위원회에는 ▲듀크대학교 종양학자 제프 크로포드 위원장 지휘 하에 ▲하버드대학교 스티브 소니스 교수 ▲시카고대학교 의과대학 데이비드 거디나 교수 ▲시티오브호프 래리 곽 교수 ▲BARDA(미국 국책연구) 전 국장 로널드 매닝 박사 ▲서울아산병원 김규표 교수 등 세계적인 석학이 다수 참여했다.
 
손기영 엔지켐생명과학 대표는 "이번 JP 모건 행사에서 2020년 글로벌 신약 개발 성과 마일스톤을 통해 구강점막염, 비알콜성지방간염, 급성방사선증후군 등 글로벌 임상2상 진행상황과 혁신신약 지정, 기술라이센싱, 美 정부연구그란트 선정현황을 공개한 결과, 빅파마들의 글로벌 라이센싱 관심이 집중됐다"면서 "특히 NASH 분야 세계적 권위자로 꼽히는 마이클 찰톤 교수가 전격 합류함에 따라 NASH 라이센싱이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안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등록시 [실명의견쓰기]로 인해 로그인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댓글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