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영제약, 태국에 골관절염 치료제 자체개발 제품 공급 나서

Cosma Medical社와 YYD-302·디바비바 필러 판매 관련 공급 계약 체결
허성규기자 skheo@medipana.com 2020-01-23 14:45

㈜유영제약은 지난 17일 태국 코스마 메디컬사(Cosma Medical)와 YYD-302 및 디바비바 필러 판매에 대한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조인식은 유우평 대표이사와 코스마 메디컬사의 수석부사장인 수와니 푸나파논를 비롯한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각 사 대표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제품 소개 및 태국에서의 향후 허가등록과 마케팅 전략 발표, 그리고 공급계약서 서명식의 순서로 진행됐다.
 
회사 측에 따르면 YYD-302와 디바비바 필러는 생체내 고분자를 이용한 응용기술로 유영제약이 독자적으로 자체개발한 제품이다.
 
YYD-302는 국내 임상 3상을 완료, 현재 국내 신약허가를 진행 중에 있으며 기존 5회 및 3회요법 주사제의 지속기간을 획기적으로 연장시킨 1회 요법의 골관절염 치료제이다.
 
또한 디바비바 필러는 HIVE(Hybrid Technology Improving Viscosity and Elasticity) 기술을 적용해 기존 필러에 비해 점탄성을 향상시킨 제품으로 유영제약은 동남아 미용 부분의 선두주자인 태국 진출을 시작으로 동남아 필러 시장 점유율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코스마 메디컬사는 태국 거대 그룹사인 BJC(Berli Jucker Company)사의 헬스케어사업부문을 담당하고 있는 계열사로 유영제약과는 3회요법제인 아트리플러스주 수출을 통해 약 10년 간의 견고한 파트너쉽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아트리플러스주는 현재 태국시장 내 히알루론산 골관절염 치료제 시장에서 점유율 3위를 차지하고 있다.
 
유영제약은 철저한 품질관리를 바탕으로 10년 이상 견고한 파트너쉽을 구축해온 일본 수출을 중심으로 작년 완제수출 100억을 돌파하였으며 현재 YYD-302와 디바비바 필러의 글로벌 진출을 위해 유럽CE 및 중국허가를 진행 중이다.
 
아울러 태국 시장을 필두로 프랑스, 스페인, 멕시코, 대만 등과도 곧 공급 계약을 체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실명인증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허성규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