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검역법 등 통과 위해서 2월 임시국회 열자"

정춘숙 원내대변인, 현안 브리핑 통해 "'우한폐렴' 대응하는 민생국회돼야" 제안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20-01-27 18:51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우한 폐렴' 등 신종 감염병에 대응하기 위한 민생법안 처리를 위해 조속히 국회 문을 열어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정춘숙 의원(원내대변인)은, 27일 오후 현안 서면 브리핑을 통해 2월임시국회 개회를 야당에 강력 촉구했다.
 
정 원내대변인은 "‘민생 대응에 발 빠르게 나서 달라’는 국민들의 당부가 설 민심으로 확인됐다"면서 "이제는 여야가 국민 앞에 더욱 낮은 자세로, 당리당략의 정쟁에서 벗어나 치열하게 민생을 위한 경쟁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2월 임시국회를 열어 처리하지 못한 수많은 민생·경제 활력 법안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중국 ‘우한 폐렴’에 대한 총력대응 및 후속 조치 점검이 뒤따라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최우선으로 국회는 검역법 개정안 처리를 통해 정부가 효율적인 방역 체계를 가동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야 한다고 밝혔다.
 
정 원내대변인은 "오늘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네 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면서 "우리 정부는 사스와 메르스 사태의 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철저하게 국민들을 보호하고 있지만,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감염병 및 검역 대응 체계에 대한 발 빠른 대응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20대 국회가 민심에 응답하는 국회가 될 수 있도록 야당의 적극적인 협조를 촉구한다"며 "더불어민주당은 입법과 정책을 통한 민생개혁과제 완성으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동시에 더 낮은 자세로 국민의 뜻을 받들어 2월 임시국회를 열어 민생 챙기기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안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등록시 [실명의견쓰기]로 인해 로그인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댓글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서민지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