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회 "약국 안내문 부착 등 감염 예방에 적극 대응해야"

회원 약국에 감염관리 대응방법 등 협조 요청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20-01-28 18:18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가 경계로 격상됨에 따라 약국의 감염예방 관리도 중요해졌다.
 
대한약사회(회장 김대업, 이하 약사회)는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대응 방법 및 예방안내 등에 대한 약국의 역할을 당부하는 한편 약국 안내문 부착 등 감염예방 관리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잠복기 또는 의심환자가 약국을 방문할 수 있는 만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예방 및 대응방법에 대한 안내 및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약사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팀장인 김동근 부회장은 "잠복기 및 의심환자가 약국 방문시 약국근무자 격리와 약국 폐쇄 등의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며 "이를 최대한 예방하기 위해 약국 협조요청 사항을 숙지해야 한다"고 요청했다.
 
아울러 "약국 부착용 안내문을 출입구에 잘 보이도록 반드시 부착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약사회는 복지부와 업무협의체를 구성했으며,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약국에 주요 정보를 신속히 전달해 가겠다는 방침이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약사ㆍ약국]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이호영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