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수원서 사망?…"검사 결과 음성, 뇌졸중 추정"

"현장확인 당시, 뇌졸중 의식저하 양상 보여"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2-13 17:43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코로나19와 관련해 경기도 수원시에서 첫 사망자가 나왔다고 알려져 소동이 일었다.


6666.jpg그러나 검사 결과 음성이 나오면서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13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7시 57분 중국을 방문한 중국동포 A씨가 의식저하로 신고 접수됐다.

이후 08시 6분 구급차 현장도착해 심정지 상태로 확인되어 CPR 실시했고 8시 43분 병원에 도착했다. 하지만 결국 오전 9시쯤 결국 숨졌다.

이 과정서 일부 언론을 통해 A씨가 지난달 31일 중국 칭다오를 다녀온 사실이 알려지면서 인근 주민들의 불안감이 높아졌다.

이에 보건당국이 A씨에 대한 감염 여부 조사 결과, A씨는 이송 당시 고열·기침 등 코로나 19 의심 증상을 보이지는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보건환경연구원이 A씨의 감염 여부에 대해 음성 판정을 내리면서 혼란은 마무리됐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13일 브리핑에서 "오후 1시 반쯤 보건환경연구원에서 A씨의 음성 여부를 확인했다. A씨의 사망 원인은 뇌졸중으로 인한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SNS를 통해 "상기자는 평소 뇌졸중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신고내용 및 현장확인 당시에도 뇌졸중 의식저하 양상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상기자가 지난 1월 31일 중국 청도공항에 3시간 방문 이력이 있다고 보호자가 알려와 즉시 코로나19 검진검사 실시했고 1차 음성 판정 받았다"며 "따라서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은 '가짜뉴스'이다"고 못을 박았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안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등록시 [실명의견쓰기]로 인해 로그인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댓글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