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병원, 코로나19 걱정없는 ‘국민안심병원’ 선정

울산 첫 국민안심병원 운영으로 시민 불안감 해소에 앞장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2-26 09:42

66666.jpg


울산대학교병원(병원장 정융기)이 지역 주민들이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불안 없이 안심하고 진료를 발수 있는‘국민안심병원’으로 25일 지정됐다.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된 병원은 병원내 감염의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하여 비호흡기환자와 분리된 호흡기환자 전용 진료구역(외래·입원)을 운영하며 다른 환자와 격리된 체계에서 진료를 받을 수 있다. 또한 방문객 통제, 철저한 의료진 방호 등 높은 수준의 병원감염 예방 및 관리 활동을 실시한다.

울산대병원 지난달 28일부터 지역 사회 감염 확산방지와 감염예방을 위해 24시간 비상 진료시스템을 가동하고 의심환자가 병원을 방문할 경우 일반 환자와 동선을 철저히 분리하여 외부 선별 진료소에서 진료하며 병원내 감염을 차단하고 있다.

울산대병원은 ▲환자분류 ▲호흡기 환자 외래 진료구역 분리 ▲대상자조회 ▲감염관리강화 ▲면회제한 ▲의료진방호 ▲선별진료소운영 ▲입원실, 중환자실 운영 등 모든 항목을 충족해 국민안심병원으로 선정됐다.

특히 코로나19 의심환자와 확진자 검사 및 치료를 위한 국가지정격리병상과 음압병상을 7병상을 구비하고 있다.

안종준 비상진료TF단장은 "울산대학교병원은 지역거점병원이자 울산지역에서는 유일한 국민안심병원인 만큼 이번 코로나19 사태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대응하여 내원객들이 안심하고 병원을 찾을 수 있는 의료환경을 완벽하게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안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등록시 [실명의견쓰기]로 인해 로그인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댓글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