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병원 파견 공보의‥코로나19 현장 '단비'

125병상 규모의 관리병동에 공보의 투입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20-03-10 14:21
 
대구가톨릭대병원이 지난 9일 공중보건의 21명이 파견돼 열악한 환경에 한 줄기 단비가 내렸다고 밝혔다.

현재 대구가톨릭대병원에는 94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입원중(10일 기준)이다. 지난달 26일부터 125병상 규모의 관리병동을 제공하여 환자들을 치료하고 관리하고 있지만 의료인력이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들은 병원에 대한 간단한 오리엔테이션과 감염 교육 후 관리병동과 선별진료소에 배치되어 확진자 치료 지원 및 코로나19 의심환자에 대한 검체 채취 등의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대구가톨릭대병원 관계자는 "현장에 투입된 공중보건의 선생님들께 감사하다"며, "파견된 의료진들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과 안전한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자원봉사 간호인력 17명도 지난 2일(월)부터 대구가톨릭대병원에서 환자치료를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조운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