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대 코로나19 확진자 나와…의대 건물 일부 폐쇄

"방역 완료, 한양대와 협조해 CCTV를 통해 접촉자 확인"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3-11 16:48

서울 소재 한양대학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의대 건물 일부가 폐쇄됐다.

888888.JPG

서울시 성동구는 11일 타지역 거주 확진자(한양대학교 학생) 성동구 내 동선 관련 공지사항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성동구에 따르면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코로나19 확진자(98년생, 여, 내국인)는 한양대 학생으로 서울캠퍼스 내 의대 본관 2층에서 근로학생으로 근무한 바 있다.

구는 11일 오전 통보를 받은 즉시 한양대의대 본관 1, 2층 전체 및 엘리베이터, 화장실, 4층 구름다리 연결통로에 방역을 완료했으며, 현재 한양대학교와 협조하여 CCTV를 통해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성동구 관계자는 "해당 확진자는 3월 2일, 3일, 6일 한양대학교에 방문한 것 외에 현재까지 성동구 내 동선은 없다"며 "확진자 관련 접촉자 조사는 증상발현일 3월5일 1일전인 3월 4일부터이다.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중이며 추가되는 사항은 신속히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성동구가 밝힌 한양대생의 동선
○ 3. 2(월): 15:00 ~ 17:00 한양대학교 의학학술정보관(의과대학 본관 2층) 방문
○ 3. 3(화): 09:00 ~ 13:00 한양대학교 의학학술정보관(의과대학 본관 2층) 방문
○ 3. 6(금): 09:00 ~ 12:00 한양대학교 의학학술정보관(의과대학 본관 2층) 방문
※ 주요 이동수단은 지하철(경의중앙선)이고 하차역은 왕십리역으로 마스크를 착용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대ㆍ의전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 의대생
    해당 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입니다.
    제목에 '의대 확진자'라 적으셔서 한양대학교 의대생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것처럼 기사를 쓰셨네요. 사실무근이며, 확진자는 한양대학교 의대 도서관에서 근로장학생으로 근무하던 타과 학생입니다.

    빠르게 사실 확인을 해주시고, 기사 제목을 정정해주시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0-03-15 18:35
    답글  |  수정  |  삭제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