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틸렉스, 코로나 바이러스 치료제 미국 특허 출원 완료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2020-03-23 10:10
유틸렉스가 기존 연구데이터 기반을 활용해 코로나 바이러스 치료를 위한 신약 개발에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유틸렉스는 그동안의 연구 데이터 기반을 활용하여 이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잠재울 신약개발 기술에 대한 2건의 특허를 미국에 출원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출원된 특허는 유틸렉스 공동자극 분자 항체를 이용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질환 치료용 항체치료제 및 제조방법'과 유틸렉스 T 세포치료제 제조 플렛폼을 이용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질환 치료용 세포치료제 및 제조방법'에 관한 것이다.
 
유틸렉스 최수영 사장은 기존 개발된 치료제 및 플랫폼을 이용해 "코로나 면역치료제 개발이 기타 어떤 치료제보다 빠르게 개발이 가능하며, 회사는 항체치료제와 면역세포치료제 이 두가지 방법을 동시에 치료제 개발에 적용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항체치료제는 바이러스 감염세포를 조기에 박멸함으로써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는 동시에 과잉 면역반응에 의한 조직손상을 방지하는 원리를 적용한 치료제이다. 유틸렉스를 포함한 다양한 연구 기관들이 HSV, VSV, inflenza 등 바이러스 감염질환 비임상모델에서 공동자극분자의 항체치료제의 효능을 십수년 전부터 입증해 왔다.
 
또한 유틸렉스 T 세포 생산 플랫폼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환자의 혈액으로부터 고순도의 코로나 특이적인 T 세포치료제를 생산하여 치료하는 방법도 출원했다. 기저질환 등으로 생명이 위험한 환자군에게 특히 빠른 치료효과를 보일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감염초기에는 환자의 말초혈액을 이용해 환자의 맞춤형 T세포치료제를 1주일 이내에 생산하여 공급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의 설명이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안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등록시 [실명의견쓰기]로 인해 로그인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댓글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으뜸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