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BT, ‘코로나19 진단키트’ TCM생명과학 인수

건기식에 진단키트로 헬스케어 신성장 동력 확보…글로벌 유통 네트워크 시너지 기대
허성규기자 skheo@medipana.com 2020-04-01 08:56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넥스트BT가 진단키트 전문기업 티씨엠생명과학(TCM biosciences)의 최대주주로 올랐다.
 
넥스트BT는 1일 티씨엠생명과학 보통주 72만 6836주를 양수했다고 밝혔다. 총 취득금액은 약 159억원이며 양수 후 지분율은 22.25%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 인수로 넥스트BT는 기존 건기식 사업에 분자진단 및 체외진단키트 등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했다.
 
또한 양사는 보유 중인 글로벌 유통 네트워크와 기술력을 활용해 헬스케어 사업에서 시너지를 내고 기업 경쟁력을 높인다는 전략이다.
 
티씨엠생명과학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TCM-Q Corona Ⅲ), 여성질환용 자가진단키트(가인패드) 등을 개발한 바이오메디컬 전문기업이다.
 
최근 코로나19의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현상으로 국내 메디컬 기업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티씨엠생명과학의 코로나19 진단키트에 대한 미국, 유럽 등 주요국들의 문의도 급증하고 있다.
 
특히 기업 경쟁력 강화를 비롯해 넥스트BT 최대주주인 바이오리더스 그룹사의 지배구조도 박영철 회장이 티씨엠생명과학을 통해 간접 지배하던 모습에서 바이오리더스 중심의 직접 지배구조로 변경됐다.
 
이번 지배구조 변경을 통해 경영관리의 효율성을 높이고 수익성을 극대화할 전망이다. 박 회장은 그룹사 지배력 강화를 위해 바이오리더스의 지분도 추가로 늘려 나갈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시장 규모가 지속적으로 커지는 건기식 사업과 함께 최근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진단키트 사업까지 연결되며 기업 성장성이 부각될 것"이라며 "중장기적 성장동력 확보로 기업 가치를 높이고 실적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허성규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