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본 국립보건연구원,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제작 성공

여러 후보물질 추가 개발해 효능 분석 예정…실용화 연구 적극 지원
이정수기자 leejs@medipana.com 2020-04-07 13:59

 

[메디파나뉴스 = 이정수 기자]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코로나19 백신 플랫폼 중 하나로 바이러스유사체 기반 백신 후보물질 제작에 성공했다고 7일 밝혔다.

 

해당 후보물질은 인플루엔자바이러스 구조단백질에 코로나19 바이러스 스파이크 항원을 탑재한 형태를 갖춘 바이러스유사체 백신이다.

 

바이러스유사체란 유전물질 없이 구조단백질로만 구성된 바이러스 입자로 인체 내에서 바이러스 복제가 일어나지 않고 면역반응만 유도하는 백신 형태다.

 

바이러스유사체 기반 백신은 바이러스 복제가 일어나지 않아 안전하다. 상용화된 백신으로는 인유두종바이러스 백신이 있다.

 

해당 후보물질은 국립보건연구원 자체 내부과제 성과다. 국립보건연구원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백신 허가를 취득한 바 있다.

 

국립보건연구원은 “인플루엔자 범용백신 개발과 신·변종 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다양한 백신 플랫폼 개발에 장기간 지속적으로 투자한 결과 이번 코로나 백신 후보물질을 신속하게 제작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국립보건연구원은 민간과 협력해 합성항원(서브유닛) 백신 등의 다양한 후보물질도 개발 중이다.

 

이 중 효능이 입증된 후보물질이 선별되면 해당 연구들의 성과를 이어받아 비임상·임상시험 등 실용화 연구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김성순 국립보건연구원 감염병연구센터장은 “백신 개발은 기초 개발부터 임상시험까지 오랜 기간이 소요되나, 연구기관과 산업계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신속한 코로나19 백신 자급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이정수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