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테오젠, 인간 히알루로니다제 기술 마일스톤 금액 수령

글로벌 라이센스 계약 체결 후 순항…첫 GMP 배치 원료 물질 생산·공급 따른 300만불
허성규기자 skheo@medipana.com 2020-04-09 08:46
알테오젠(대표이사 박순재)이 정맥주사용 의약품을 피하주사용 의약품으로 대체할 수 있는 인간 히알루로니다제(ALT-B4)의 기술을 글로벌 제약회사와 비독점적 글로벌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한 후 첫번째 GMP 배치 원료 물질 생산 공급에 대한 마일스톤 금액을 수령했다고 9일 밝혔다.
 
알테오젠 측은 지난해 글로벌 제약사와 인간히알루로니다아제의 기술을 이용한 피하제형 개발을 위한 계약을 진행해 약 1조 6000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으며, 약 152억원의 계약금을 받았다.
 
이후 GMP 설비 하에서의 물질 생산을 위해 KBIO HEALTH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과 생산 CMO 계약을 맺고 GMP 설비를 이용해 인간 히알루로니다아제 원료를 생산을 했다.
 
이에 이 원료를 공급함으로 이에 대한 마일스톤 금액을 이번에 수령한 것이다.
 
알테오젠이 개발한 인간 히알루로니다아제는 Hybrozyme® 이라는 단백질 공학 기술을 이용하여 만든 신규의 인간 히알루로니다제로서 기존에 알려진 인간 히알루로니다제의 고유한 작용 기작을 유지하는 한편, 개선된 생물리학적 성질을 가진 제품으로 일반적으로 정맥주사로 투여되는 모든 바이오 의약품을 대량으로 피하투여가 가능하게 한다는 설명이다.
 
알테오젠의 관계자는 "본 글로벌 제약사와 ALT-B4에 대한 최초의 글로벌 계약을 체결하고, 이어서 첫 번째 마일스톤 금액을 받은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향후 글로벌 제약사의 제형 연구를 통하여 임상시험에 들어갈 경우 더욱 많은 마일스톤 금액을 수령할 수 있을 것이며, 이는 글로벌 제약사로 부터 자사의 기술이 인정받아가고 있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알테오젠은 Hybrozyme® 기술을 이용하여 만든 신규의 인간 히알루로니다제 기술을 특허 출원하였고, 이외에도 NexPTM-fusion기술 및 NexMabTM기술을 이용하여 다양한 바이오 베터 제품들을 개발 및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허셉틴 SC 바이오시밀러와 아일리아 바이오시밀러등 바이오시밀러도 개발하고 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허성규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