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주년 의약분업 제도 평가 나선 약사회… 9월 토론회 계획

상임이사회 통해 분업평가TF 운영 의결… 정기총회 6월 18일 개최 결정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20-05-08 12:00
대한약사회가 20주년을 맞이한 의약분업 제도에 대한 재평가에 나선다.
 
대한약사회는 7일 제4차 상임이사회를 개최하고, 국민 관점에서의 의약분업 평가 TF'를 구성, 운영하기로 했다.
 
의약분업을 근간으로 하는 보건의료 체계 내 의약품 서비스·약사 서비스 현황을 국민 관점에서 재평가하고, 발전방안에 대한 논의와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한 취지다.
 
 
TF는 김대진 정책이사를 팀장으로 ▲좌석훈 부회장 ▲최종수 약학정보원 원장 ▲이모세 환자안전약물관리본부 본부장 ▲이병각 정책이사 ▲한혜성․장보현 정책위원회 위원 ▲이정근 약바로쓰기운동본부 부본부장 ▲배성준 약사공론 출판기획실장 ▲임재영 의약품정책연구소 연구조정실장 ▲외부전문가 자문위원(2인) 등으로 구성된다.
 
TF는 오는 9월까지 6개월간 의약분업 평가 자료수집 및 분석, 전문가 자문, 국회․시민단체와의 협의를 거쳐 9월 경 '(가칭)의약분업 20주년 토론회'를 개최해 의약분업 제도 개선 및 약사직능 발전의 기틀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약사회는 코로나로 인해 연기된 '2020년도 제66회 정기대의원총회'를 오는 6월 18일에 개최할 예정이라고 결정했다.
 
코로나 감염 예방을 위해 참석자 간 거리유지가 필요해 대한약사회관이 아닌 별도 행사장(더케이호텔 예정)에서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제40차 전국여약사대회 개최와 관련한 안건이 심의되었으며, 지난 4월 제1차 여약사정책간담회를 통해 논의된 바와 같이 9월 5~6일 서울 더케이호텔 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병원약사위원회 상정 안건인 2020년도 병원약사 춘계 학술대회 개최 건  및 2020년도 병원약사 춘계 학술세미나 개최 건을 심의 의결했다.
 
두 학술행사 모두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2020년도 병원약사 춘계 학술대회(주제:도약하는 미래 약사)는 6.20~26까지, 2020년도 병원약사 춘계 학술세미나(주제:면역항암요법의 최신지견)는 6.1~10.31까지 한국병원약사회 스마트캠퍼스(www.kshpce.or.kr)에서 온라인 형식으로 진행된다.
 
이밖에 제18회 마그미상 후원 건 및 제3차 다제약물 관리사업(구. 올약사업) 추진 예산에 관한 건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안건심의에 이어 미신고 회원에 대한 신상신고 독려방안에 대한 보고가 있었다. ▲홈페이지 차단 및 제증명 발급 중지(6.1~) ▲약사공론 배부 중지(9.1~) ▲약국전산프로그램 사용제한(10.1~) 등의 순차적 조치를 매년 정기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며, 신상신고를 완료할 경우 해당 조치가 즉시 해제된다.
 
이어 ▲일반관리대상 마약류 제조정보 보고유예 종료 ▲공적 마스크 약국 유통 현황 ▲코로나19 피해 약국 손실 보상 및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처 관련 경과 ▲수의사 처방대상 동물용의약품 확대 관련 경과 ▲2020년 약 바르게 알기 지원사업 계약체결 ▲의료기관평가인증원 연구용역 계약체결 ▲한약사 문제 쟁점 사안 등에 대한 보고가 진행됐다.
 
김대업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오늘 회의를 시작으로 코로나 사태로 차질을 빚었던 회무 운영이 조속히 정상화 될 수 있도록 힘써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 앞서서는 대한약사회 사무처 직원(정책팀 김건우 차장) 근속 10주년 표창패 수여식이 진행됐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약사ㆍ약국]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이호영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