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일제약 무좀약 '티어실원스' 원스 제형 시장 점유율 1위

1분기 49.1%…전년 동기 대비 961% 성장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5-21 10:47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삼일제약은 대표 무좀약 '티어실원스’가 무좀약 원스 제형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2020년 1Q IMS데이터에 따르면, 티어실원스는 무좀약 '원스' 시장 내 점유율 49.1%(판매 수량기준)를 기록, 출시 이후 첫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티어실원스는 전년 동기(2019년 1Q) 대비 961.4% 성장했다. 
 
삼일제약은 매년 꾸준한 성장세의 이유로 경쟁품들과의 차별점으로 약효 전달력을 꼽았다.
 
티어실원스는 특허받은 실리콘 필름막을 통해 대조군인 아크릴 필름막 대비 약효 전달력을 최대 3배 높여준다. 약효 전달이 빠른 만큼 무좀의 치료 효과도 우수하다. 실리콘은 무좀으로 인한 상처 치유와 보호에도 효과가 있어 약국가에서 그 효능을 입증 받고 있다.
 
또한 약사의 관점에서 시장을 바라본 것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원스 제형은 1회 적용으로 최대 2주간 무좀 치료효과를 볼 수 있는 편리한 제품이지만, 도포 후 24시간 동안 씻어내지 않아야 하는 등 사용방법은 비교적 복잡하다. 삼일제약은 이를 위해 '초간단 티어실원스 사용방법' 영상을 유투브와 홈페이지에 게재하고, 약국 매대 위에 티어실원스 매대와 복약지도문을 설치하는 등 약국의 복약지도 편리성을 획기적으로 높였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편, 삼일제약은 지난 4월 티어실원스의 새로운 모델로 트롯가수 송가인 씨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5월 4일 On-Air 된 티어실원스 광고는 유튜브상에서 2주 만에 200만 view를 달성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무좀약의 핵심 타겟층인 30~50대에 강력한 팬덤을 보유하고 있는 송가인 효과로 브랜드 인지도를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을 것이란 기대를 받고 있다.
 
삼일제약 신정렬 PM은 "앞선 인터뷰에서 추후 발표할 티어실원스 광고 촬영 메이킹 필름, 뮤직비디오 등을 통해 소비자들과 함께 즐기고 소통할 수 있는 컨텐츠들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삼일제약은 티어실원스 홈페이지를 통해 소비자 근처의 판매약국 검색기능을 제공하고 있으며, 네이버, 유튜브 검색을 통해서도 '티어실원스 초간단 사용법'을 제공하고 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