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석] 코로나19 최전선 복지부·질본 뒤 `심사평가원` 있다

마스크 관리시스템, DUR·ITS 시스템 등으로 코로나19 위기 대응 기여
전 세계 유일무이 체계 장점 활용 극대화…수가·손보 등 의료기관 지원 앞장
이정수기자 leejs@medipana.com 2020-05-22 06:07
 
 
[메디파나뉴스 = 이정수 기자] 코로나19 사태가 만 5개월에 접어들면서 방역 최전선을 책임지고 있는 보건복지부(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와 질병관리본부(중앙방역대책본부)가 `승격` 필요성 등 사회적으로 주목받고 있지만, 현 방역체계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후방지원이 없다면 불가능했다.

21일 심평원에 따르면, 심평원은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확진자 조기 발견 시스템 운영 ▲국민안심병원 지정·운영 ▲관련 수가 개발 ▲의료기관 재정 지원 ▲마스크 중복구매 확인시스템 운영 ▲전 세계 사후연구 지원 등을 맡아왔다.

이 중에서도 주목받는 것은 `마스크 중복구매 확인시스템`이다.

심평원은 약국과 연결되는 `요양기관업무포털`을 이용해 이같은 시스템을 발빠르게 개발·운영했다. 이 시스템은 전국민 마스크 구매 이력 정보를 확인하고 공평한 분배를 이끌기 위한 `요일제(5부제) 마스크 판매` 제도가 실현되는 데 결정적으로 기여했다.

김선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개발한 마스크 중복구매 확인시스템은 세계 어디에 내놓아도 경이로운 프로그램"이라며 "외국에서는 약국을 통해 마스크 구매를 관리할 수 있다는 것에 대해 믿을 수가 없다는 반응을 보일 정도"라고 평했다.

이어 "신경망과도 같은 정보통신채널을 통해 국민이 마스크를 쉽고 공정하게 살 수 있도록 해왔지만, 심평원이 마스크 관리시스템을 개발했다는 것은 생각보다 (국민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심평원이 운영하는 DUR(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과 ITS(해외 여행력 정보제공 서비스)도 코로나19 대응에 활용된 대표적 시스템이다. 심평원은 두 시스템을 활용해 요양기관 방문자에 대한 감염병 발생국 방문 이력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의료인이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판단할 수 있도록 했다.

김 원장은 이에 대해 "DUR은 선진국일수록, 규모가 클수록 국가적 단위로 따라 하기 어려운 시스템"이라면서 "입국정보를 탑재해 의료기관에 제공한다는 것은 전 세계적으로 이례적이고 대단한 부분"이라고 말했다.
 
심평원 대응은 코로나19 사태 일선에 있는 의료기관에 대해서도 이뤄졌다.

일선에 전문인력 181명을 파견했고, 전국 349개 기관을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해 호흡기 환자와 일반 환자를 분리·진료하는 병원 체계를 구축하는 데 기여했다.

또 코로나19 관련 수가(격리치료, 응급의료, 국민안심병원, 전화상담 진찰) 개발·신설, 의료기관 손실보상 지원, 요양급여비용 조기지급 등으로 의료기관에 대한 재정적 지원을 추진했다.

코로나19 관련 진단검사와 치료제에 대해서는 건강보험을 신속하게 적용해 단기간(1~2일) 내 상용화하도록 지원했다.

이외에 음압병상 모니터링 시스템을 만들어 중증 환자에 대한 신속한 치료를 지원했고, 코로나19에 대한 국가 서비스를 국민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공적마스크 현황, 국민안심병원·선별진료소 정보 등을 공개했다.

코로나19에 대한 심평원 역할은 현재 진행형이다.

국내 코로나19 환자데이터를 전 세계 권위있는 학계와 정부기관에 공개해 진단·치료 연구에 필요한 근거를 제공하고 있다. 심평원에 따르면 현재까지 55개국에서 1232명이 데이터 공개를 신청했다.

또 국내 코로나 대응 노하우를 공유해달라는 요청에 따라 화상회의나 이메일 등을 통해 국내 대응 전략을 전달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달에는 34개국이 회원국으로 있는 공동학습네트워크 웹 세미나에 발표국으로 참가했고, 지난 12일에는 33개국 90여명 전문가가 참석한 `OECD 보건의료 질과 성과 워킹그룹` 화상회의에서 해외여행 이력정보제공 등 코로나19 대응 활동을 안내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이정수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