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손담비 모델로 피임약 '다온·바라온' 선보여

"가장 나다운, 내가 원하는 피임약"…부작용 덜고 편의성 높여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5-27 15:13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일동제약이 배우 겸 가수 손담비를 모델로 피임약 '다온'·'바라온' 시리즈를 선보인다.
 
손담비는 최근 예능 프로그램인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유쾌하고 소탈한 모습을 보여주며 많은 사람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일동제약 측은 당당하고 솔직한 이미지의 손담비를 활용해 여성의 입장을 생각한 제품임을 강조하는 한편 여성들을 응원하고 지지하는 메시지를 광고에 담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다온과 바라온은 경구용 사전 피임약으로, 유효 성분과 적응증, 용법용량 등에 따라 2종의 시리즈 제품으로 내놓아 소비자의 선택 폭을 넓혔다.
 
다온은 피임뿐 아니라 이 약을 복용하는 여성의 중등도 여드름 치료에 효능효과를 갖고 있으며, 바라온은 생리주기 변경 및 연장과 관련한 별도의 용법용량이 있는 것이 특징이다.
 
두 제품 모두 에스트로겐 함량(에티닐에스트라디올 0.02mg)을 국내 최저 수준으로 낮춰 부작용 부담을 덜고자 했다.
 
특히 다온과 바라온은 경구용 사전 피임약으로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PTP 포장에 칼선을 적용, 1주일 치씩 나눠 편리하게 휴대·보관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기존 피임약 제품에서 흔히 사용됐던 핑크 계열 색상 대신 시원한 느낌의 블루 계열 색상과 홀로그램을 활용해 패키지 디자인의 차별화를 시도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다온과 바라온은 당당하면서 자기 자신다운 모습을 추구하는 여성들을 지지하고 응원한다"며 "여성들의 소리에 귀 기울이고 공감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밝혔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