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헬스케어, 계속되는 '완전두유' 사랑나눔…15.6만 팩 기부

초록우산 등 어린이단체 3곳에 전달…최근 한 달간 35.6만 팩 지원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5-28 18:23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한미약품 계열사인 한미헬스케어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균형 잡힌 영양 섭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린이 돞기에 나섰다.
 
한미헬스케어(대표이사 임종훈)는 지난 25일과 26일 양일에 걸쳐 최근 새롭게 출시한 '완전두유' 등 두유 제품 15만6000팩을 불우 어린이 지원단체 세 곳에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로써 한미헬스케어는 5월 초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한 두유 20만 팩을 포함해 최근 한달에만 35만6000팩의 두유를 어려운 이웃에 기부하게 됐다.
 
지원단체 세 곳은 ▲희망친구 기아대책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로, 희망친구 기아대책에는 6만6000팩,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는 3만 팩,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에는 6만 팩이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전달됐다.
 
세 곳에 전달된 두유는 전국 46개 홈스쿨에서 공부하는 1400여 명의 어린이들(희망친구 기아대책)을 비롯해 중증장애영유아 치료보호시설 한사랑 장애 영아원 아동 415명(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아이마루 등 전국 아동시설 및 한부모자녀, 다문화 가정 등 약 3500명(희망을나누는사람들)에게 보내진다.
 
한미헬스케어는 어린이단체 지원에 더해 불균형한 식사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독거 노인 및 조손 가정 등 도움이 필요한 곳에 순차적으로 지원하는 '이웃돕기 릴레이 기부'를 지속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미헬스케어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아이들의 균형잡힌 영양 섭취가 어렵다는 소식을 듣게 돼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면서 "일회성 기부로 끝내지 않고, 아이들이 건강하고 밝게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