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코로나19 확진 산모, 건강히 아기 출산

울산대병원서 자연분만 출산..산모,태아 모두 건강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5-29 16:41

555.jpg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울산 코로나 19 확진자 중 임산부였던 27번 환자(30대, 여성)가 울산대학교병원에서 지난 28일 건강히 출산했다.


산모는 39주 만에 2.74kg의 여아를 자연분만 출산했다. 모녀는 모두 건강에 이상이 없으며 현재 산모는 산과병동에 자녀는 신생아실에서 입원 중으로, 오는 주말 퇴원을 앞두고 있다.


3월 11일 코로나19 바이러스 양성 확진을 받은 산모는 3월 31일까지 울산대학교병원에서 국가지정치료병상에서 입원치료 후 음성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이후 산모는 이상 없이 건강을 잘 유지하며 예정기간인 지난 26일 입원하여 출산이 이뤄졌다.


환자의 주치의였던 울산대학교병원 산부인과 김정숙 교수는 "산모와 태아 모두 건강한 상태다. 산모가 코로나19 확진을 받았으나, 완치 후 출산하여 큰 영향이 없었으며, 신생아 역시 코로나19 음성이다"고 말했다.


산모는 "코로나19 확진으로 마음고생이 많았으나, 울산대학교병원 국가입원치료병원의 이태훈 호흡기내과 교수님과 간호사 선생님들, 그리고 산부인과 병동의 김정숙 교수님과 최윤정 간호사 선생님등이 모두 저를 위해 걱정하고 보살펴 주신 덕분에 건강히 출산까지 하게 되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거나 의심 증상이 나타난 임산부가 응급 분만(자연 분만 또는 제왕 절개)이 필요한 경우, 출혈, 복통, 양수 흐름 등 응급 증상으로 입원 치료가 필요할 경우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로 지정된 울산대병원을 통해 진료 및 수술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