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산병원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일부시설 폐쇄

진료 직전 코로나19 확인해 의료진 접촉은 없어‥병원 "진료 등 차질 없다"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20-06-05 17:19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서울아산병원이 5일 오전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사실을 확인하고, 일부 시설을 폐쇄한 후 소독 조치에 들어갔다.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5일 확인된 코로나19 확진자는 이날 오전 7시께 병원을 방문한 69세 남성 A씨다.

A씨는 전날 강북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후 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은 채로 병원을 방문했고, 병원 안에서 10시로 예약된 외래 진료를 기다리던 중 이날 오전 9시 30분께 확진 사실을 통보받았다.

서울아산병원은 A씨의 코로나19 확진판정이 확인된 즉후, A씨를 찾아내 음압병실로 격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A씨는 이날 오전 7시부터 9시 30분까지 서울아산병원 키오스크(신관 1층), 채혈실(신관 1층), 심전도실(동관 2층), 외래촬영실(동관 1층), 금강산 식당(동관 지하 1층)을 방문했으며, 병원 측은 A씨의 동선 구간을 즉각 폐쇄하고 소독과 방역 조치를 시행했다.

A씨는 진료를 받기 전 격리돼 다행히 의료진과의 접촉은 없었으나, A씨와 병원 내 동선이 겹치는 환자와 보호자가 있어 역학조사를 통해 개별 연락을 취할 방침으로 나타났다.

또한 서울아산병원은 현재까지 A씨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된 직원, 동선이 유사한 것으로 추정되는 직원 등에 대해서는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할 계획이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조운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