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제약 'TG도미나스크림' 홈쇼핑 매출 200억 돌파

출시 1년 3개월만에 달성…60년 전통 '기미 노하우' 집약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7-06 08:57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태극제약은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 'TG도미나스크림'이 출시 1년 3개월만에 매출 2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4월 GS홈쇼핑을 통해 처음 선보인 TG도미나스크림은 올해 6월까지 GS홈쇼핑 기준 총 주문 금액이 200억 원을 넘어섰다. 같은 기간 누적 판매량은 약 67만 개, 재구매자 수는 2만 명을 돌파했다. TG도미나스크림 론칭 이후 누적 매출 100억 원 달성까지 9개월이 걸렸지만 200억 원 달성하는 데는 불과 5개월이 걸렸다.
 
태극제약은 TG도미나스크림의 인기에 힘입어 올해 3월부터 'TG도미나스크림 플러스'로 업그레이드 출시했다. TG도미나스크림 플러스는 기미 완화에 효과적인 주성분을 함유하고 있고, 부드러운 발림성과 촉촉한 영양감을 느낄 수 있는 컴플렉스 핵심 성분을 강화했다. 또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해 순하게 사용할 수 있다.
 
태극제약 관계자는 "TG도미나스크림은 사용 고객들의 입소문으로 매출액 200억을 돌파하며 GS홈쇼핑 인기 제품 반열에 올랐다"면서 "앞으로 카테고리 확대를 통해 소비자들의 다양한 피부 고민을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