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버물리' 캠핑 인기에 판매 급성장

전년 대비 40% 증가…"7~8월에도 인기 기대"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7-13 13:46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현대약품은 벌레물림 치료제 '버물리'의 5월과 6월 판매 성장률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40%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결과에 현대약품은 주로 많은 사람들과의 접촉을 피해 숲이나 계곡에서 행해지는 캠핑이 인기를 끌면서, 벌레물림에 대해 간편하게 대처할 수 있는 버물리도 동시에 인기를 끈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버물리는 대표 제품인 둥근머리 버물리겔을 비롯해 피부에 직접 닿지 않고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스프레이 형태의 버물리 알파액, 패치 형태의 버물리 플라스타 등 다양한 제품군으로 구성돼 있으며, 남녀노소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현대약품 관계자는 "버물리는 휴대와 사용이 간편해 야외활동이 많은 봄, 여름 시기에 많은 소비자들로부터 필수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는 제품"이라며 "7~8월 휴가철에도 캠핑이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돼 더욱 큰 인기를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