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여성 갱년기 유산균 '메노락토 YT1' 日 특허 취득

갱년기 개선 건기식 '엘루비 메노락토 프로바이오틱스' 핵심 원료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7-15 10:12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휴온스(대표 엄기안)가 출시한 여성 갱년기 건강기능식품 '엘루비 메노락토 프로바이오틱스'의 핵심원료이자 국내 최초의 여성 갱년기 건강 개선 유산균 '락토바실러스 애시도필러스 YT1, 이하 YT1)'이 일본에서도 가치를 인정받았다.
 
휴온스는 최근 '락토바실러스 애시도필러스 YT1을 포함하는 갱년기 예방 또는 치료용 조성물'에 대해 일본 특허를 취득했다고 15일 밝혔다.
 
본 특허는 휴온스와 YT1을 공동으로 연구한 한국식품연구원이 보유하고, 휴온스가 전용실시권을 행사하는 특허다.
 
휴온스는 이번 특허가 "빠른 고령화로 건강기능식품 분야 선진국인 일본에서 YT1의 '여성 갱년기 증상 개선 기능성'에 대한 독점적 권한과 원료 가치를 인정 받았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평가했다.
 
휴온스는 YT1이 미국, 유럽 특허 출원도 완료됐으며, 세계적으로 YT1 원료에 대한 독점적 권한을 확보하는 동시에 기능적 가치와 경쟁력을 인정받겠다는 계획이다.
 
YT1은 식약처에서 여성 갱년기 증상 개선 기능성을 인정받은 국내에서 최초이자 유일한 프로바이오틱스다. 여성의 에스트로겐 수용체β(ER2)의 발현을 도와 여성호르몬을 활성화해 체내 에스트로겐 저하에서 오는 다양한 갱년기 증상을 완화해준다.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12주 섭취 시 갱년기 증상이 뚜렷하게 개선됨을 확인했으며, 갱년기 판단 지표인 쿠퍼만지수의 대표적 증상인 ▲안면홍조 ▲질건조·분비물감소 ▲손발저림 ▲신경과민 ▲우울증 ▲가슴 두근거림 ▲근관절통 ▲피로 ▲개미환각 ▲두통 등 총 10가지 개별항목 증상에 대한 개선이 확인됐다. 더 세분화된 29가지 항목으로 평가하는 '갱년기 삶의 질 평가 지수(MENQOL)'에서도 ▲신체적(3가지 증상) ▲심리사회적(7가지 증상) ▲혈관운동상태(16가지 증상) ▲성적상태(3가지 증상)의 유의적 개선을 나타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