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어르신 온열질환 예방법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응급의학과 이신호 교수]
신은진기자 ejshin@medipana.com 2020-08-06 13:56
사람의 몸은 생명 유지를 위해 일정한 상태를 유지하려고 한다. 추울 때는 몸을 떨어 열을 발생시키고 모근이 축소되고 몸의 털을 긴장시켜 찬 공기를 막으려 하며, 더울 때는 땀을 흘리고 모근을 확장시켜 몸 안의 열을 내보내서 체온을 유지하려고 한다.
 
이러한 현상을 '항상성 유지'라고 하는데, 온열 질환은 이러한 항상성을 유지하려는 신체의 능력을 벗어난 고온에 장시간 노출되었을 때 나타나는 몸의 이상 반응이라 할 수 있다.
 
온열 질환은 뜨거운 햇볕이나 고온의 환경에 장시간 노출되었을 때 나타나는데, 탈수와 발열이 동반되어 어지러움, 실신 등이 나타날 수 있으며 심한 경우 경련이나 사망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
 
연세가 많으신 어르신이나 지병이 있으신 분들은 특히 온열질환에 신체가 대응하는 능력이 약해져 있는데, 이러한 온열 질환은 간단한 생활 습관으로 예방할 수 있다.
 
온열질환 예방 생활습관으로는 ▲햇볕이 강한 낮에는 심한 활동을 줄이거나 활동 시간대를 조정한다 ▲가볍고 느슨한 옷을 입는다 ▲탄수화물 섭취를 늘리고 단백질 섭취를 줄여 내생적인 열 생 산을 줄인다 ▲목이 마르지 않을 때에도 충분한 양의 물을 자주 마셔준다 ▲술과 같은 알코올음료와 탄산음료는 피한다 ▲수분 섭취 시 염분을 함께 섭취하기 위해 이온음료와 같이 염분이 포함된 음료를 마신다 ▲그늘을 이용하여 직사광선을 피한다 등이 있다.
 
위의 예방수칙을 지킬 수 없는 경우가 어쩔 수 없이 발생하여 온열질환의 증상이 나타난다면 신속히 119에 신고하고, 시원한 공기가 흐르는 그늘에 누워 옷을 느슨하게 풀고 119를 기다리는 것을 권한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생활건강]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신은진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