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젠 상장폐지 '다음 회의에서 다시 논의'

기업심사위원회 개최…상장적격성 실질심사에서 결론 못 내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8-06 21:16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신라젠의 상장폐지 여부를 다음 기업심사위원회에서 다시 논의하게 됐다.
 
업계와 언론 보도 등에 따르면 한국거래소는 6일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했지만, 결론을 내리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거래소는 신라젠에 대해 지난 6월 19일 코스닥시장 상장규정 제38조제2항제5호의 종합적 요건에 의한 상장폐지 가능성 등을 검토한 결과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으로 결정한 바 있으며, 이에 신라젠은 지난달 10일 개선계획서를 제출했다.
 
이에 따라 거래소는 기업심사위원회를 개최한 것으로, 상장적격성 실질심사를 진행했음에도 불구하고 결론을 내리지 못해 다시 상장폐지 여부를 논의하게 됐다.
 
한편 신라젠은 전 경영진의 횡령·배임혐의에 따라 지난 5월 4일 주식거래가 정지된 바 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