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영 서울대치과병원장, 주한 EU 대사에 감사패 증정

"한국의 발달된 치의학을 유럽연합 회원국에 홍보해준 것 감사"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8-13 14:43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서울대학교치과병원 구영 병원장이 지난 8월 12일 주한 유럽연합(EU) 대사의 관저를 방문해 이달 말로 4년의 임기를 마치고 귀임하는 미하엘 라이터러 주한 EU대사에게 재임기간동안 우리나라의 발달된 치의학을 유럽연합 회원국에 널리 홍보해준데 대하여 깊은 사의를 표했다.

 

111.jpg

구영 병원장은 "6.25 전쟁발발 70주년을 맞는 올 해, 전쟁 중 치과진료시설을 갖춘 병원선 파견 뿐 아니라 전 후 의료분야 복구사업에 헌신해준 스칸디나비아 3국을 비롯한 유럽연합 회원국의 지원에 대하여 경의와 감사를 표한다.”고 말하고, “최근 한국 치의학의 수월성의 바탕에는 유럽국가와의 활발한 학문적 교류의 기여가 적지 않았다"고 평가했다.


라이터러 대사는 "EU는 한국과 교육분야, 특히 의학분야에의 교류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말하며 "EU는 한국 치과산업과 치과임상이 세계 최고수준임을 잘 알고 있으며, 향 후 이 분야의 양국간 교류협력이 더욱 확대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미하엘 라이터러 대사는 한국근무를 끝으로 40년의 외교관 생활을 마무리하고, 모국인 오스트리아를 비롯하여 벨기에와 스위스 대학에서 국제정치학교수로 활동할 예정이며, 특히 EU-아시아 관계 연구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