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통일걷기'에 행사…물치협, 봉사활동 참여

강원도 양양에서 경기도 파주까지 11일간 여정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8-13 17:03

123123.jpg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38선에서 평화의 내일을 걷다!'는 슬로건으로 통일걷기 행사가 8월 1일부터 8월 11일까지 10박 11일간, 270여km를 걸으며 진행되었다.


여기에 물리치료사협회가 참여해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대한물리치료사협회에서는 하종만 공보이사를 단장으로 삼육대학교 보건복지대학 이완희 학장(물리치료학과 교수), 삼육대 물리치료학과 2학년 임인규, 남유림 학생등 총 4명이 전 일정에 참가했고 이근희 대한물리치료사협회장, 심제명 정책이사는 부분 참가하였다. 대한물리치료사협회 강원도회와 경기도회에서는 물리치료봉사단을 매일 파견하여 행사의 성공을 도왔다.


2020 통일걷기 행사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을 위하여 기존의 민통선 대신 양양에서 파주로 이어지는 38선을 걸으면서 분단의 아픔을 공유하고 평화와 통일의 미래를 다짐하는 계기가 되었다.


행사는 방역조치 기준에 따라 사람, 차량 및 도로에 대한 소독 등 방역조치가 철저히 이루어졌고 행사 전기간 내내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였으며 1인 1텐트 취침을 원칙으로 하여 실내 단체 취침을 최소화하였고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다.


통일걷기 40명의 전 일정 참가자와 그 외의 부분 참가자 건강관리를 위해 대한물리치료사협회에서는 강원도회 봉사단과 경기도회 봉사단이 정예인원을 파견하여 매일 1시간~2시간동안 진행했다. 물리치료봉사는 매일 행사 숙박지의 숙소를 방문하여 진행되었다.


대한물리치료사협회 강원도물리치료봉사단(단장 강덕현)에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의무분야 물리치료봉사로 성공 개최를 도왔던 테이핑전문가 이병규치료사를 비롯하여 도수치료전문가 유태겸치료사 등이, 경기도물리치료봉사단(버티나무봉사단 단장 김구식 경기도회장)에서는 경동대 물리치료학과 김양래교수, 도수치료전문가 최문석, 강부길치료사 등이 매일 오후 8시부터 1시간~2시간여 물리치료봉사를 진행했다.


이인영 통일부장관, 최종윤 의원, 조오섭 의원실의 의원, 보좌관, 비서관을 비롯한 관계자 및 통일걷기 참가자들은 종아리, 허리, 목, 등, 발가락등의 신체 전반에 대한 건강 회복을 위하여 물리치료 봉사를 경험하며 물리치료의 우수성을 느끼는 계기가 되었다.


통일걷기를 주관한 국회 김○○(33)비서관은 목이 불편하여 며칠을 통증 속에서 통일걷기 스탭 업무를 수행하였으나 강원도회 유태겸치료사의 도수치료, 이병규치료사의 테이핑이후 완쾌되어 미소를 되찾아 고맙다고 이야기하였으며, 서울 구로구에서 참가한 이○○(38)씨는 종아리가 저리고 불편하여 걷기에 무리가 있었으나 최문석치료사의 도수치료후 거짓말처럼 호전되었다며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하였다.


대한물리치료사협회 이근희 회장은 "2020 통일걷기는 코로나 19,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무더위, 폭우, 수해 발생 등 어려운 상황 속에서 평화와 통일을 염원하며 진행되었는데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강원도와 경기도회 소속 유능하고 뜻있는 물리치료사의 헌신적 봉사가 행사의 성공에 일조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개원가]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